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발·화재 잇따르는 전자담배·전동킥보드 안전성 조사한다
입력 2019.06.16 (13:37) 수정 2019.06.16 (13:44) 경제
폭발·화재 잇따르는 전자담배·전동킥보드 안전성 조사한다
최근 전자담배, 전동킥보드 등 배터리 내장형 제품에서 폭발·화재 사고가 잇따라 정부가 안전성 조사에 들어갑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전자담배, 전동킥보드, 무선청소기, 휴대용선풍기 등 배터리 내장형 제품 370개 모델에 대한 안전성 조사를 실시한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1차 조사에서는 충전기를 포함한 전동킥보드와 휴대용선풍기 등 총 72개를 조사해 다음달(7월)에 결과를 발표합니다.

2차 조사에서는 전자담배, 무선청소기, 보조배터리 등 총 300여 개 제품의 배터리와 충전기를 조사해 9월에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는 전자담배·전동킥보드 등 최근 출시가 증가하고 있는 배터리 내장형 제품에서 충전 중 발화나 사용 중 화재가 발생한 데 따른 것입니다.

전자담배 폭발사고에 대해서는 현재 사고 원인을 다각적으로 조사하고 있습니다. 조사 결과 전자담배기기 자체 결함이 사고원인으로 밝혀지면 전자담배기기를 안전관리대상으로 지정할 예정입니다.

개인이동수단으로 이용이 급증하고 있는 전동킥보드의 경우 최고속도 초과 등 부적합 제품도 꾸준히 나오고 있습니다.

이번 조사에선 전자담배 및 전동킥보드의 화재·폭발사고 원인으로 의심되는 배터리 및 충전기의 인증 여부 등 적법성과 과충전, 외부단락 등 안전성을 집중 점검할 계획입니다.

제품안전을 모니터링하는 6개 소비자단체도 배터리 내장형 제품의 KC 인증 취득여부를 감시할 예정입니다.

국표원은 이번에 조사하는 370여 개 제품 중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제품에 대해서는 리콜 조치할 예정입니다. 리콜 처분을 받은 사업자는 해당 제품을 즉시 수거하고 이미 판매된 제품은 수리·교환·환불 등을 해줘야 합니다.

불법 제품을 대여·판매한 사업자에 대해서는 형사고발 조치할 계획입니다.

KC 인증을 받지 않은 제품을 판매하거나 대여하는 매장은 한국제품안전관리원에 신고하면 됩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폭발·화재 잇따르는 전자담배·전동킥보드 안전성 조사한다
    • 입력 2019.06.16 (13:37)
    • 수정 2019.06.16 (13:44)
    경제
폭발·화재 잇따르는 전자담배·전동킥보드 안전성 조사한다
최근 전자담배, 전동킥보드 등 배터리 내장형 제품에서 폭발·화재 사고가 잇따라 정부가 안전성 조사에 들어갑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전자담배, 전동킥보드, 무선청소기, 휴대용선풍기 등 배터리 내장형 제품 370개 모델에 대한 안전성 조사를 실시한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1차 조사에서는 충전기를 포함한 전동킥보드와 휴대용선풍기 등 총 72개를 조사해 다음달(7월)에 결과를 발표합니다.

2차 조사에서는 전자담배, 무선청소기, 보조배터리 등 총 300여 개 제품의 배터리와 충전기를 조사해 9월에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는 전자담배·전동킥보드 등 최근 출시가 증가하고 있는 배터리 내장형 제품에서 충전 중 발화나 사용 중 화재가 발생한 데 따른 것입니다.

전자담배 폭발사고에 대해서는 현재 사고 원인을 다각적으로 조사하고 있습니다. 조사 결과 전자담배기기 자체 결함이 사고원인으로 밝혀지면 전자담배기기를 안전관리대상으로 지정할 예정입니다.

개인이동수단으로 이용이 급증하고 있는 전동킥보드의 경우 최고속도 초과 등 부적합 제품도 꾸준히 나오고 있습니다.

이번 조사에선 전자담배 및 전동킥보드의 화재·폭발사고 원인으로 의심되는 배터리 및 충전기의 인증 여부 등 적법성과 과충전, 외부단락 등 안전성을 집중 점검할 계획입니다.

제품안전을 모니터링하는 6개 소비자단체도 배터리 내장형 제품의 KC 인증 취득여부를 감시할 예정입니다.

국표원은 이번에 조사하는 370여 개 제품 중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제품에 대해서는 리콜 조치할 예정입니다. 리콜 처분을 받은 사업자는 해당 제품을 즉시 수거하고 이미 판매된 제품은 수리·교환·환불 등을 해줘야 합니다.

불법 제품을 대여·판매한 사업자에 대해서는 형사고발 조치할 계획입니다.

KC 인증을 받지 않은 제품을 판매하거나 대여하는 매장은 한국제품안전관리원에 신고하면 됩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