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빛 1호기 사고는 ‘인재’…“계산 실수로 열출력 급상승”
입력 2019.06.24 (12:06) 수정 2019.06.24 (12:52)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한빛 1호기 사고는 ‘인재’…“계산 실수로 열출력 급상승”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달 10일 발생한 한빛원전 1호기의 열출력 급증 사고와 관련해 중간 조사 결과가 발표됐습니다.

근무자들이 원자로 출력 계산을 잘못했고 제어봉 조작도 미숙했던 것으로 드러나 인재로 밝혀졌습니다.

유승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달 10일, 한빛 1호기의 열출력이 제한치 5%를 초과해 18%까지 급상승했습니다.

핵분열 속도를 조절하는 제어봉을 너무 많이 인출했기 때문인데 원자력안전위원회와 원자력안전기술원의 특별조사 결과 담당 근무자의 계산 오류가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제어봉을 인출할 당시 원자로가 핵분열연쇄반응이 일정하게 유지되는 임계 상태였는데 직원은 반응이 일어나지 못하는 미임계상태로 생각하고 잘못 계산해 제어봉을 과도하게 뺐다는 겁니다.

원자로 반응도를 계산한 담당 근무자는 14년 만에 변경된 제어봉 제어능 측정법의 기동 경험이 처음이었고 교육훈련도 받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제어봉 제어능 측정시험 중에 무자격자가 면허자의 지시 감독 없이 원자로를 일부 운전한 사실도 확인됐습니다.

이번 조사에서는 또 원자로 제어 중 제어봉의 고착 현상도 확인됐는데 이는 걸쇠 오작동이나 불순물 침적 등 기계적인 문제 때문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특별조사단은 원자로 헤드를 열고 제어봉 구동장치에 대한 점검도 추진키로 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는 제어봉 시험에 3개 근무조가 참여했지만 의무적으로 해야하는 중요작업전 회의는 최초 근무조만 한 사실도 드러났습니다.

원안위는 앞으로 제어봉 구동설비와 안전문화 점검에 대한 추가 조사와 함께 재발방지대책을 포함한 종합 조사 결과를 발표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유승용입니다.
  • 한빛 1호기 사고는 ‘인재’…“계산 실수로 열출력 급상승”
    • 입력 2019.06.24 (12:06)
    • 수정 2019.06.24 (12:52)
    뉴스 12
한빛 1호기 사고는 ‘인재’…“계산 실수로 열출력 급상승”
[앵커]

지난달 10일 발생한 한빛원전 1호기의 열출력 급증 사고와 관련해 중간 조사 결과가 발표됐습니다.

근무자들이 원자로 출력 계산을 잘못했고 제어봉 조작도 미숙했던 것으로 드러나 인재로 밝혀졌습니다.

유승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달 10일, 한빛 1호기의 열출력이 제한치 5%를 초과해 18%까지 급상승했습니다.

핵분열 속도를 조절하는 제어봉을 너무 많이 인출했기 때문인데 원자력안전위원회와 원자력안전기술원의 특별조사 결과 담당 근무자의 계산 오류가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제어봉을 인출할 당시 원자로가 핵분열연쇄반응이 일정하게 유지되는 임계 상태였는데 직원은 반응이 일어나지 못하는 미임계상태로 생각하고 잘못 계산해 제어봉을 과도하게 뺐다는 겁니다.

원자로 반응도를 계산한 담당 근무자는 14년 만에 변경된 제어봉 제어능 측정법의 기동 경험이 처음이었고 교육훈련도 받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제어봉 제어능 측정시험 중에 무자격자가 면허자의 지시 감독 없이 원자로를 일부 운전한 사실도 확인됐습니다.

이번 조사에서는 또 원자로 제어 중 제어봉의 고착 현상도 확인됐는데 이는 걸쇠 오작동이나 불순물 침적 등 기계적인 문제 때문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특별조사단은 원자로 헤드를 열고 제어봉 구동장치에 대한 점검도 추진키로 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는 제어봉 시험에 3개 근무조가 참여했지만 의무적으로 해야하는 중요작업전 회의는 최초 근무조만 한 사실도 드러났습니다.

원안위는 앞으로 제어봉 구동설비와 안전문화 점검에 대한 추가 조사와 함께 재발방지대책을 포함한 종합 조사 결과를 발표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유승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