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무일 검찰총장 “검찰 과오, 피해자들께 진심으로 사과”
입력 2019.06.25 (12:08) 수정 2019.06.25 (12:1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문무일 검찰총장 “검찰 과오, 피해자들께 진심으로 사과”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검찰 과거사위원회의 조사 결과와 관련해 문무일 검찰총장이 오늘 공식 사과했습니다.

문 총장은 검찰의 과거 부실 수사와 인권 침해를 인정하면서, 앞으로는 이같은 일이 벌어지지 않도록 제도와 절차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정새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부실수사와 인권침해 등 과거 검찰이 저지른 과오에 대해 문무일 검찰총장이 대국민 사과를 했습니다.

문 총장은 오늘 대검찰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법무부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확인한 과거 검찰의 문제점을 무겁게 받아들인다고 밝혔습니다.

문 총장은 먼저 검찰이 공정한 검찰권 행사라는 본연의 소임을 다하지 못한 점을 깊이 반성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구체적으로 검찰이 과거 국가 권력에 의한 인권침해를 은폐하는 등 국민 기본권 보호에 소홀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정치적 사건에서 중립을 지키지 못하고, 국민적 의혹에 대해 제대로 진상규명이 이뤄지지 않은 데 대해서도 무거운 책임을 느낀다고 덧붙였습니다.

문 총장은 이같은 과오에 대해 늦었지만 이제라도 피해자와 가족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또 검찰의 권한 남용을 막고 정치적 중립성과 수사 공정성이 훼손되지 않도록 앞으로 제도와 절차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총장은 앞서 17일에는 민주화 운동을 하다 숨진 희생자들의 유가족들을 찾아 사과하기도 했습니다.

검찰은 앞으로 대검찰청 검찰역사관 내부에 문제가 된 과거사를 기록하는 전시실을 마련해 공개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정새배입니다.
  • 문무일 검찰총장 “검찰 과오, 피해자들께 진심으로 사과”
    • 입력 2019.06.25 (12:08)
    • 수정 2019.06.25 (12:17)
    뉴스 12
문무일 검찰총장 “검찰 과오, 피해자들께 진심으로 사과”
[앵커]

검찰 과거사위원회의 조사 결과와 관련해 문무일 검찰총장이 오늘 공식 사과했습니다.

문 총장은 검찰의 과거 부실 수사와 인권 침해를 인정하면서, 앞으로는 이같은 일이 벌어지지 않도록 제도와 절차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정새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부실수사와 인권침해 등 과거 검찰이 저지른 과오에 대해 문무일 검찰총장이 대국민 사과를 했습니다.

문 총장은 오늘 대검찰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법무부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확인한 과거 검찰의 문제점을 무겁게 받아들인다고 밝혔습니다.

문 총장은 먼저 검찰이 공정한 검찰권 행사라는 본연의 소임을 다하지 못한 점을 깊이 반성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구체적으로 검찰이 과거 국가 권력에 의한 인권침해를 은폐하는 등 국민 기본권 보호에 소홀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정치적 사건에서 중립을 지키지 못하고, 국민적 의혹에 대해 제대로 진상규명이 이뤄지지 않은 데 대해서도 무거운 책임을 느낀다고 덧붙였습니다.

문 총장은 이같은 과오에 대해 늦었지만 이제라도 피해자와 가족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또 검찰의 권한 남용을 막고 정치적 중립성과 수사 공정성이 훼손되지 않도록 앞으로 제도와 절차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총장은 앞서 17일에는 민주화 운동을 하다 숨진 희생자들의 유가족들을 찾아 사과하기도 했습니다.

검찰은 앞으로 대검찰청 검찰역사관 내부에 문제가 된 과거사를 기록하는 전시실을 마련해 공개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정새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