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지소미아 종료 ‘조건부 연기’
“유니클로 등 일본 제품 사지말자”…불매 운동 잇따라
입력 2019.07.04 (17:02) 수정 2019.07.04 (18:50)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유니클로 등 일본 제품 사지말자”…불매 운동 잇따라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일본 정부의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 조치에 분노한 시민들을 중심으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유니클로와 도요타 등 일본 제품 매장 앞에서는 1인 시위 등이 이어졌습니다.

오승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손해배상 판결에 일본 정부가 '반도체 소재 한국 수출 규제'라는 사실상 보복 조치를 취하자, 국내에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대학생 단체 '겨레하나'는 어제에 이어 오늘 서울 명동 유니클로 매장 앞과 용산 도요타 매장 앞, 그리고 용산역 앞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서 동시에 1인 시위를 했습니다.

이들은 일본의 조치가 최근 G20 회의에서 '공정무역'을 외친 아베 총리의 발언 하루만이어서 더욱 기만적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겨레하나는 또, 저녁 7시부터는 일본 대사관 앞에서 공식 집회를 시작할 예정입니다.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SNS에도 예약했던 일본 여행을 취소하자거나, 취소했다는 글들이 올라왔습니다.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도 불매운동 동참을 호소하거나, 일본 기업이 생산한 제품 목록들을 나열한 글들이 올라왔습니다.

한편 청와대 국민청원 사이트에는 "일본 경제 제재에 대한 정부의 보복 조치를 요청한다"는 제목으로, 한국 정부의 대처를 촉구하는 글이 올라와 오후 5시 기준 2만 명 가까운 사람들이 참여한 상태입니다.

KBS 뉴스 오승목입니다.
  • “유니클로 등 일본 제품 사지말자”…불매 운동 잇따라
    • 입력 2019.07.04 (17:02)
    • 수정 2019.07.04 (18:50)
    뉴스 5
“유니클로 등 일본 제품 사지말자”…불매 운동 잇따라
[앵커]

일본 정부의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 조치에 분노한 시민들을 중심으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유니클로와 도요타 등 일본 제품 매장 앞에서는 1인 시위 등이 이어졌습니다.

오승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손해배상 판결에 일본 정부가 '반도체 소재 한국 수출 규제'라는 사실상 보복 조치를 취하자, 국내에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대학생 단체 '겨레하나'는 어제에 이어 오늘 서울 명동 유니클로 매장 앞과 용산 도요타 매장 앞, 그리고 용산역 앞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서 동시에 1인 시위를 했습니다.

이들은 일본의 조치가 최근 G20 회의에서 '공정무역'을 외친 아베 총리의 발언 하루만이어서 더욱 기만적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겨레하나는 또, 저녁 7시부터는 일본 대사관 앞에서 공식 집회를 시작할 예정입니다.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SNS에도 예약했던 일본 여행을 취소하자거나, 취소했다는 글들이 올라왔습니다.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도 불매운동 동참을 호소하거나, 일본 기업이 생산한 제품 목록들을 나열한 글들이 올라왔습니다.

한편 청와대 국민청원 사이트에는 "일본 경제 제재에 대한 정부의 보복 조치를 요청한다"는 제목으로, 한국 정부의 대처를 촉구하는 글이 올라와 오후 5시 기준 2만 명 가까운 사람들이 참여한 상태입니다.

KBS 뉴스 오승목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