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한 배우 오승윤씨 입건
입력 2019.07.11 (16:29) 수정 2019.07.11 (20:03) 사회
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한 배우 오승윤씨 입건
20대 배우가 여자친구의 음주운전을 방조했다가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11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배우 28살 오승윤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오승윤씨의 여자친구 22살 A씨도 입건했습니다.

오승윤씨는 지난달 26일 오전 1시께 인천시 서구 청라동 한 도로에서 여자친구의 음주운전을 알고도 방조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는 당일 청라동 한 주점에서 술을 마신 뒤 오 씨의 승용차를 50m가량 몰다가 단속 중이던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01%였습니다.

오 씨는 경찰에서 "처음에는 음주운전을 말렸으나 여자친구가 계속해 운전하겠다고 해서 끝내 말리지 못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로 참고인 조사를 진행해 조만간 오씨와 A씨를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오씨는 TV 드라마에 아역배우로 데뷔해 최근까지도 드라마와 영화 등에 출연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한 배우 오승윤씨 입건
    • 입력 2019.07.11 (16:29)
    • 수정 2019.07.11 (20:03)
    사회
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한 배우 오승윤씨 입건
20대 배우가 여자친구의 음주운전을 방조했다가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11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배우 28살 오승윤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오승윤씨의 여자친구 22살 A씨도 입건했습니다.

오승윤씨는 지난달 26일 오전 1시께 인천시 서구 청라동 한 도로에서 여자친구의 음주운전을 알고도 방조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는 당일 청라동 한 주점에서 술을 마신 뒤 오 씨의 승용차를 50m가량 몰다가 단속 중이던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01%였습니다.

오 씨는 경찰에서 "처음에는 음주운전을 말렸으나 여자친구가 계속해 운전하겠다고 해서 끝내 말리지 못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로 참고인 조사를 진행해 조만간 오씨와 A씨를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오씨는 TV 드라마에 아역배우로 데뷔해 최근까지도 드라마와 영화 등에 출연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