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매체 “북미협상 따라 남북관계 추진 南 태도 실망”
입력 2019.07.14 (10:03) 수정 2019.07.14 (10:05) 정치
北매체 “북미협상 따라 남북관계 추진 南 태도 실망”
북한이 선전매체를 통해 북미협상 진전 상황을 보며 남북관계를 추진하겠다는 남한 당국의 기조를 비난했습니다.

대남 선전매체 '우리 민족끼리'는 오늘(14일)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라는 글에서 남북관계 문제를 북미 협상 진전 여부에 따라 추진하겠다는 우리 정부의 태도는 남북관계 개선과 평화번영, 통일에 대한 희망으로 밝아야 할 겨레의 얼굴에 실망의 그늘을 던지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매체는 특히 우리 정부의 방침은 민족 운명을 우리 스스로 개척한다는 남북 선언들의 근본정신에 대한 노골적인 부정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북한의 이런 반응은 지난 3일 북미 실무회담 추이와 북한의 태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남북회담 형식이나 의제를 신중히 판단해야 할 시점이라는 김연철 통일부 장관 발언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北매체 “북미협상 따라 남북관계 추진 南 태도 실망”
    • 입력 2019.07.14 (10:03)
    • 수정 2019.07.14 (10:05)
    정치
北매체 “북미협상 따라 남북관계 추진 南 태도 실망”
북한이 선전매체를 통해 북미협상 진전 상황을 보며 남북관계를 추진하겠다는 남한 당국의 기조를 비난했습니다.

대남 선전매체 '우리 민족끼리'는 오늘(14일)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라는 글에서 남북관계 문제를 북미 협상 진전 여부에 따라 추진하겠다는 우리 정부의 태도는 남북관계 개선과 평화번영, 통일에 대한 희망으로 밝아야 할 겨레의 얼굴에 실망의 그늘을 던지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매체는 특히 우리 정부의 방침은 민족 운명을 우리 스스로 개척한다는 남북 선언들의 근본정신에 대한 노골적인 부정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북한의 이런 반응은 지난 3일 북미 실무회담 추이와 북한의 태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남북회담 형식이나 의제를 신중히 판단해야 할 시점이라는 김연철 통일부 장관 발언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