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일본 ‘수출 규제’ 파문
일본 언론 “23일 WTO 이사회서 수출 규제 논의…한국 외교전 펼쳐”
입력 2019.07.14 (11:59) 수정 2019.07.14 (12:16)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일본 언론 “23일 WTO 이사회서 수출 규제 논의…한국 외교전 펼쳐”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일본의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 문제가 오는 23일 세계무역기구 WTO의 최고 회의인 일반 이사회에서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고 일본 언론들이 전했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한국이 세계 각국에 지지를 호소할 것으로 보인다며 외교 공세를 강하게 펴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홍석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스위스 제네바에 위치한 세계무역기구 WTO는 자유 무역을 다루는 국제기구입니다.

일본 니혼게이자이 신문은 오는 23~24일 WTO 일반 이사회에서 일본의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가 논의된다고 보도했습니다.

일반 이사회는 WTO에 가입한 164개국 대사급이 참석하는 실질적인 최고 회의입니다.

니혼게이자이는 한국이 일본에 조치 철회와 함께 WTO 자유 무역 원칙에 위배된다는 입장을 밝힐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일본은 안보 때문이라는 기존 입장을 되풀이 할 것으로 보입니다.

니혼게이자이는 국제 여론의 찬성을 얻기 위한 양국의 접전장이 될 것이라는 일본 정부 관계자의 말을 전했습니다.

NHK는 한미 외교장관의 전화 통화나 고위 관리의 위싱턴 파견 등과 함께 한국 정부의 외교전 일환으로 분석했습니다.

NHK는 또 한국 정부가 WTO 일반 이사회에서 일본의 조치가 국제 무역 규칙에 어긋난다며 각국의 지지를 호소하면서 상황 타개를 노릴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우리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1일 WTO에 의제를 제출했으며 일반 이사회가 열릴 때까지 일본의 대응 움직임을 지켜보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 일본 언론 “23일 WTO 이사회서 수출 규제 논의…한국 외교전 펼쳐”
    • 입력 2019.07.14 (11:59)
    • 수정 2019.07.14 (12:16)
    뉴스 12
일본 언론 “23일 WTO 이사회서 수출 규제 논의…한국 외교전 펼쳐”
[앵커]

일본의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 문제가 오는 23일 세계무역기구 WTO의 최고 회의인 일반 이사회에서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고 일본 언론들이 전했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한국이 세계 각국에 지지를 호소할 것으로 보인다며 외교 공세를 강하게 펴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홍석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스위스 제네바에 위치한 세계무역기구 WTO는 자유 무역을 다루는 국제기구입니다.

일본 니혼게이자이 신문은 오는 23~24일 WTO 일반 이사회에서 일본의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가 논의된다고 보도했습니다.

일반 이사회는 WTO에 가입한 164개국 대사급이 참석하는 실질적인 최고 회의입니다.

니혼게이자이는 한국이 일본에 조치 철회와 함께 WTO 자유 무역 원칙에 위배된다는 입장을 밝힐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일본은 안보 때문이라는 기존 입장을 되풀이 할 것으로 보입니다.

니혼게이자이는 국제 여론의 찬성을 얻기 위한 양국의 접전장이 될 것이라는 일본 정부 관계자의 말을 전했습니다.

NHK는 한미 외교장관의 전화 통화나 고위 관리의 위싱턴 파견 등과 함께 한국 정부의 외교전 일환으로 분석했습니다.

NHK는 또 한국 정부가 WTO 일반 이사회에서 일본의 조치가 국제 무역 규칙에 어긋난다며 각국의 지지를 호소하면서 상황 타개를 노릴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우리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1일 WTO에 의제를 제출했으며 일반 이사회가 열릴 때까지 일본의 대응 움직임을 지켜보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