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도 델리주, 결혼식 사치 규제 나서…하객 수·음식 제한
입력 2019.07.14 (15:22) 수정 2019.07.14 (15:29) 국제
인도 델리주, 결혼식 사치 규제 나서…하객 수·음식 제한
인도 델리주가 현지에서 대표적인 낭비 문화로 지적돼 온 결혼식 사치 풍조를 근절하기 위해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고 현지 언론인 타임스오브인디아가 오늘(14일)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에 따르면 델리주 정부는 최근 하객 수와 마차 행렬, 음식 제공 등 결혼식 절차와 관련한 규정 초안을 작성했습니다.

인구의 80%가 힌두교도인 인도에서는 대부분 힌두교 관습에 따라 결혼식을 치르며 가문 간 의례라는 면이 중시되기 때문에 화려하고 성대한 예식을 통해 체면을 차리려는 경향이 강합니다.
결혼식은 대개 신붓집에서 열리며 짧게는 3일에서 길게는 일주일까지 이어집니다. 첫날에는 신랑이 말이나 낙타, 코끼리 등을 탄 채 밴드를 이끌고 신붓집으로 찾아가는 퍼레이드가 열립니다.

델리주는 우선 결혼식장 밖에서는 마차 행렬이나 밴드가 다닐 수 없게 했고, 축포용 총기 사용도 금지했습니다.

관련 절차는 결혼식장 입구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에 촬영됩니다. 이런 규정을 어긴 예식업체에는 벌금이 부과되며 3차례 위반하면 1년간 자격정지 처벌까지 추가됩니다.

인도의 화려한 결혼식 문제점은 아시아 최고 갑부 중 한 명인 무케시 암바니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 회장이 지난해 12월 딸의 결혼식에 약 천억 원이 넘는 돈을 쓰면서 공론화됐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인도 델리주, 결혼식 사치 규제 나서…하객 수·음식 제한
    • 입력 2019.07.14 (15:22)
    • 수정 2019.07.14 (15:29)
    국제
인도 델리주, 결혼식 사치 규제 나서…하객 수·음식 제한
인도 델리주가 현지에서 대표적인 낭비 문화로 지적돼 온 결혼식 사치 풍조를 근절하기 위해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고 현지 언론인 타임스오브인디아가 오늘(14일)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에 따르면 델리주 정부는 최근 하객 수와 마차 행렬, 음식 제공 등 결혼식 절차와 관련한 규정 초안을 작성했습니다.

인구의 80%가 힌두교도인 인도에서는 대부분 힌두교 관습에 따라 결혼식을 치르며 가문 간 의례라는 면이 중시되기 때문에 화려하고 성대한 예식을 통해 체면을 차리려는 경향이 강합니다.
결혼식은 대개 신붓집에서 열리며 짧게는 3일에서 길게는 일주일까지 이어집니다. 첫날에는 신랑이 말이나 낙타, 코끼리 등을 탄 채 밴드를 이끌고 신붓집으로 찾아가는 퍼레이드가 열립니다.

델리주는 우선 결혼식장 밖에서는 마차 행렬이나 밴드가 다닐 수 없게 했고, 축포용 총기 사용도 금지했습니다.

관련 절차는 결혼식장 입구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에 촬영됩니다. 이런 규정을 어긴 예식업체에는 벌금이 부과되며 3차례 위반하면 1년간 자격정지 처벌까지 추가됩니다.

인도의 화려한 결혼식 문제점은 아시아 최고 갑부 중 한 명인 무케시 암바니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 회장이 지난해 12월 딸의 결혼식에 약 천억 원이 넘는 돈을 쓰면서 공론화됐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