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일본 ‘수출 규제’ 파문
김현종 “목표 충분히 이뤘다…美, 한미일 협력훼손 안된다 공감”
입력 2019.07.14 (17:50) 수정 2019.07.14 (17:51) 정치
김현종 “목표 충분히 이뤘다…美, 한미일 협력훼손 안된다 공감”
3박4일간의 미국 워싱턴DC 방문 일정을 마치고 오늘(14일) 오후 귀국한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은 "생각한 목표를 충분히 이뤘다고 생각한다"며 "일본 조치의 부당성을 잘 설명했고, 미국 측 인사들은 예외없이 이런 입장에 공감했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오늘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에서 기자들을 만나 "개인적으로 (방미 결과에) 만족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미국 측 인사들에게 (일본의 이번 조치가) 안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우려를 표했고, 미국 측 인사들은 한미일 협력이 훼손돼서는 안된다는 점과 반도체 산업에 영향을 미쳐 미국시장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데에) 우려를 갖고서 우리 입장을 잘 이해했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특히 "우리의 전략물자의 북한 반출 가능성이 있다는 일본 주장에 대해 미국 측도 우리와 같은 평가를 하고 있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언론은 자꾸 미국에 중재를 요청했는지 물어보는데, 제가 직접 중재를 요청하지는 않았다"며 "미국 측 인사들이 우리 입장 충분 공감한 만큼 미국 측이 필요하다면 필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미 국무부 대변인이 어제 '한미일 3국 관계강화를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언급한 것 자체가 답을 대신한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김 차장은 또 "한미는 언제든 한미일 협의를 개최할 수 있다는 입장이지만, 일본은 준비가 안된 것 같다"고 언급했습니다.

이어 "한일관계 외에도 북핵문제, 미중관계, 중동 정세에 대해 미국과 폭넓은 의견교환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차장은 " 판문점 북미 회동이 북미협상 재개를 위한 좋은 여건을 마련했다는 데에도 공감했다"며 "미중 무역협상은 우리 경제에도 영향 미치는 만큼 미중 무역협상 동향에 대해서도 상세한 얘기를 나눴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김현종 “목표 충분히 이뤘다…美, 한미일 협력훼손 안된다 공감”
    • 입력 2019.07.14 (17:50)
    • 수정 2019.07.14 (17:51)
    정치
김현종 “목표 충분히 이뤘다…美, 한미일 협력훼손 안된다 공감”
3박4일간의 미국 워싱턴DC 방문 일정을 마치고 오늘(14일) 오후 귀국한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은 "생각한 목표를 충분히 이뤘다고 생각한다"며 "일본 조치의 부당성을 잘 설명했고, 미국 측 인사들은 예외없이 이런 입장에 공감했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오늘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에서 기자들을 만나 "개인적으로 (방미 결과에) 만족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미국 측 인사들에게 (일본의 이번 조치가) 안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우려를 표했고, 미국 측 인사들은 한미일 협력이 훼손돼서는 안된다는 점과 반도체 산업에 영향을 미쳐 미국시장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데에) 우려를 갖고서 우리 입장을 잘 이해했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특히 "우리의 전략물자의 북한 반출 가능성이 있다는 일본 주장에 대해 미국 측도 우리와 같은 평가를 하고 있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언론은 자꾸 미국에 중재를 요청했는지 물어보는데, 제가 직접 중재를 요청하지는 않았다"며 "미국 측 인사들이 우리 입장 충분 공감한 만큼 미국 측이 필요하다면 필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미 국무부 대변인이 어제 '한미일 3국 관계강화를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언급한 것 자체가 답을 대신한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김 차장은 또 "한미는 언제든 한미일 협의를 개최할 수 있다는 입장이지만, 일본은 준비가 안된 것 같다"고 언급했습니다.

이어 "한일관계 외에도 북핵문제, 미중관계, 중동 정세에 대해 미국과 폭넓은 의견교환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차장은 " 판문점 북미 회동이 북미협상 재개를 위한 좋은 여건을 마련했다는 데에도 공감했다"며 "미중 무역협상은 우리 경제에도 영향 미치는 만큼 미중 무역협상 동향에 대해서도 상세한 얘기를 나눴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