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영동 하천서 80대 노인 숨진 채 발견
입력 2019.07.14 (23:15) 수정 2019.07.14 (23:45) 사회
충북 영동 하천서 80대 노인 숨진 채 발견
오늘(14일) 낮 두 시쯤 충북 영동군 황간면 노근리 서송원천에서 89살 A 씨가 숨진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A 씨가 다슬기를 잡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충북 영동 하천서 80대 노인 숨진 채 발견
    • 입력 2019.07.14 (23:15)
    • 수정 2019.07.14 (23:45)
    사회
충북 영동 하천서 80대 노인 숨진 채 발견
오늘(14일) 낮 두 시쯤 충북 영동군 황간면 노근리 서송원천에서 89살 A 씨가 숨진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A 씨가 다슬기를 잡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