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입력 2019.07.17 (20:01) 수정 2019.07.17 (20:02) 크랩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동영상영역 끝
체험, 먹방, 브이로그 등 다양한 유튜브 콘텐츠 시장에서 자신만의 색깔로 주목을 받는 유튜버가 있습니다.

궁금한 것을 찾아주는 코너 '그것을 알려드림'과 남을 도와주는 코너 '돠드림(도와드림)'을 제작하는 유튜버 진용진 씨인데요.

장기매매범부터 깡패, 조폭, 3,000억 대 자산가, 그리고 3,000원도 없는 사람까지, 그야말로 다양한 사람들을 두루 만나봤다는 진 씨.

때론 협박을 받기도 하고, 난처할 때도 있었지만, 그는 "그런 건 무섭지 않다"며 "그보단 사실이 왜곡돼서 나갈까 봐 두렵다"고 말합니다.

또 따라 하는 사람이 많아지는 것에 대해서는 그들과 선의의 경쟁을 펼칠 준비가 됐다며, 오히려 "돠드림은 돈이 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아무도 따라 하지 않는데, '돠드림'도 많이 따라 했으면 좋겠다"며 웃었습니다.

역시 사람 냄새 진~하게 나는 유튜버 진용진 씨.

크랩팀이 직접 만나봤습니다.




  •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 입력 2019.07.17 (20:01)
    • 수정 2019.07.17 (20:02)
    크랩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체험, 먹방, 브이로그 등 다양한 유튜브 콘텐츠 시장에서 자신만의 색깔로 주목을 받는 유튜버가 있습니다.

궁금한 것을 찾아주는 코너 '그것을 알려드림'과 남을 도와주는 코너 '돠드림(도와드림)'을 제작하는 유튜버 진용진 씨인데요.

장기매매범부터 깡패, 조폭, 3,000억 대 자산가, 그리고 3,000원도 없는 사람까지, 그야말로 다양한 사람들을 두루 만나봤다는 진 씨.

때론 협박을 받기도 하고, 난처할 때도 있었지만, 그는 "그런 건 무섭지 않다"며 "그보단 사실이 왜곡돼서 나갈까 봐 두렵다"고 말합니다.

또 따라 하는 사람이 많아지는 것에 대해서는 그들과 선의의 경쟁을 펼칠 준비가 됐다며, 오히려 "돠드림은 돈이 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아무도 따라 하지 않는데, '돠드림'도 많이 따라 했으면 좋겠다"며 웃었습니다.

역시 사람 냄새 진~하게 나는 유튜버 진용진 씨.

크랩팀이 직접 만나봤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