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입력 2019.07.17 (20:01) 수정 2019.07.17 (20:02) 크랩
동영상영역 시작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동영상영역 끝
체험, 먹방, 브이로그 등 다양한 유튜브 콘텐츠 시장에서 자신만의 색깔로 주목을 받는 유튜버가 있습니다.

궁금한 것을 찾아주는 코너 '그것을 알려드림'과 남을 도와주는 코너 '돠드림(도와드림)'을 제작하는 유튜버 진용진 씨인데요.

장기매매범부터 깡패, 조폭, 3,000억 대 자산가, 그리고 3,000원도 없는 사람까지, 그야말로 다양한 사람들을 두루 만나봤다는 진 씨.

때론 협박을 받기도 하고, 난처할 때도 있었지만, 그는 "그런 건 무섭지 않다"며 "그보단 사실이 왜곡돼서 나갈까 봐 두렵다"고 말합니다.

또 따라 하는 사람이 많아지는 것에 대해서는 그들과 선의의 경쟁을 펼칠 준비가 됐다며, 오히려 "돠드림은 돈이 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아무도 따라 하지 않는데, '돠드림'도 많이 따라 했으면 좋겠다"며 웃었습니다.

역시 사람 냄새 진~하게 나는 유튜버 진용진 씨.

크랩팀이 직접 만나봤습니다.




  •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 입력 2019.07.17 (20:01)
    • 수정 2019.07.17 (20:02)
    크랩
[크랩] “장기매매범까지 만나봄”, 50만 구독자 모은 유튜버…비결은?
체험, 먹방, 브이로그 등 다양한 유튜브 콘텐츠 시장에서 자신만의 색깔로 주목을 받는 유튜버가 있습니다.

궁금한 것을 찾아주는 코너 '그것을 알려드림'과 남을 도와주는 코너 '돠드림(도와드림)'을 제작하는 유튜버 진용진 씨인데요.

장기매매범부터 깡패, 조폭, 3,000억 대 자산가, 그리고 3,000원도 없는 사람까지, 그야말로 다양한 사람들을 두루 만나봤다는 진 씨.

때론 협박을 받기도 하고, 난처할 때도 있었지만, 그는 "그런 건 무섭지 않다"며 "그보단 사실이 왜곡돼서 나갈까 봐 두렵다"고 말합니다.

또 따라 하는 사람이 많아지는 것에 대해서는 그들과 선의의 경쟁을 펼칠 준비가 됐다며, 오히려 "돠드림은 돈이 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아무도 따라 하지 않는데, '돠드림'도 많이 따라 했으면 좋겠다"며 웃었습니다.

역시 사람 냄새 진~하게 나는 유튜버 진용진 씨.

크랩팀이 직접 만나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