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오달수, ‘미투’ 논란 1년 6개월 만에 복귀
입력 2019.08.14 (06:54) 수정 2019.08.14 (07:03)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문화광장] 오달수, ‘미투’ 논란 1년 6개월 만에 복귀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미투 논란으로 활동을 중단한 배우 오달수 씨가 1년 반 만에 복귀를 선언했습니다.

오달수 씨는 어제 소속사를 통해 공식입장을 내고 촬영을 앞둔 독립영화에 출연을 확정했다며 복귀 사실을 알렸습니다.

오 씨는 지난해 2월 처음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됐을 당시 의혹을 부인하다 또 다른 여성의 추가 폭로가 나오자 사과 후 칩거에 들어갔는데요.

소속사는 오달수 씨가 그간 공인으로 책임감을 갖고 자숙의 시간을 보냈으며, 올해 초 경찰로부터 내사종결과 혐의없음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영화계는 오달수 씨가 복귀함에 따라 지난해 그의 미투 파문으로 촬영이 중단되거나 개봉이 미뤄졌던 영화들이 다시 빛을 볼 수 있을지 주목하고 있습니다.
문화광장 기사 더보기
  • [문화광장] 오달수, ‘미투’ 논란 1년 6개월 만에 복귀
    • 입력 2019.08.14 (06:54)
    • 수정 2019.08.14 (07:03)
    뉴스광장 1부
[문화광장] 오달수, ‘미투’ 논란 1년 6개월 만에 복귀
지난해 미투 논란으로 활동을 중단한 배우 오달수 씨가 1년 반 만에 복귀를 선언했습니다.

오달수 씨는 어제 소속사를 통해 공식입장을 내고 촬영을 앞둔 독립영화에 출연을 확정했다며 복귀 사실을 알렸습니다.

오 씨는 지난해 2월 처음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됐을 당시 의혹을 부인하다 또 다른 여성의 추가 폭로가 나오자 사과 후 칩거에 들어갔는데요.

소속사는 오달수 씨가 그간 공인으로 책임감을 갖고 자숙의 시간을 보냈으며, 올해 초 경찰로부터 내사종결과 혐의없음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영화계는 오달수 씨가 복귀함에 따라 지난해 그의 미투 파문으로 촬영이 중단되거나 개봉이 미뤄졌던 영화들이 다시 빛을 볼 수 있을지 주목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