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74주년 8.15 광복절
[영상] 한지민 목소리로 듣는 “위안부였던, 사랑하는 엄마에게” 편지
입력 2019.08.14 (15:36) 케이야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한지민 목소리로 듣는 “위안부였던, 사랑하는 엄마에게” 편지
동영상영역 끝
배우 한지민이 위안부 기림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유족의 편지를 낭독했습니다.

오늘(14일) 오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기념식에서 한지민은 '위안부였던, 나의 사랑하는 엄마에게' 편지를 대독했습니다.

어머니가 위안부 피해자인 줄 몰랐다가 뒤늦게 알게 된 유족의 편지인데요, 대신 낭독하는 한지민은 중간중간 눈시울을 붉히고 울음을 참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모든 순간이 고통과의 싸움이었던 어머니의 인생을 안타까워하는 유족의 편지, 배우 한지민의 목소리로 들어보시죠.
  • [영상] 한지민 목소리로 듣는 “위안부였던, 사랑하는 엄마에게” 편지
    • 입력 2019.08.14 (15:36)
    케이야
[영상] 한지민 목소리로 듣는 “위안부였던, 사랑하는 엄마에게” 편지
배우 한지민이 위안부 기림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유족의 편지를 낭독했습니다.

오늘(14일) 오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기념식에서 한지민은 '위안부였던, 나의 사랑하는 엄마에게' 편지를 대독했습니다.

어머니가 위안부 피해자인 줄 몰랐다가 뒤늦게 알게 된 유족의 편지인데요, 대신 낭독하는 한지민은 중간중간 눈시울을 붉히고 울음을 참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모든 순간이 고통과의 싸움이었던 어머니의 인생을 안타까워하는 유족의 편지, 배우 한지민의 목소리로 들어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