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홍콩 시위 격화
중국, 트럼프의 회동 제안에 “홍콩 일은 중국의 내정”
입력 2019.08.15 (22:05) 수정 2019.08.15 (22:22) 국제
중국, 트럼프의 회동 제안에 “홍콩 일은 중국의 내정”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홍콩 시위 사태를 놓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만날 의사를 표시했지만 중국 정부는 이를 일축했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5일 "홍콩의 일은 순전히 중국의 내정이라"며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화 대변인은 이어 "홍콩은 중국의 일부이며 그들 스스로 해결해야 한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이전 발언이 실행되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만약 시진핑 주석이 홍콩 문제를 신속하고 인도적으로 해결하고자 한다면 그렇게 할 수 있다는 것을 의심하지 않는다"면서 만날 뜻을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중국, 트럼프의 회동 제안에 “홍콩 일은 중국의 내정”
    • 입력 2019.08.15 (22:05)
    • 수정 2019.08.15 (22:22)
    국제
중국, 트럼프의 회동 제안에 “홍콩 일은 중국의 내정”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홍콩 시위 사태를 놓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만날 의사를 표시했지만 중국 정부는 이를 일축했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5일 "홍콩의 일은 순전히 중국의 내정이라"며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화 대변인은 이어 "홍콩은 중국의 일부이며 그들 스스로 해결해야 한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이전 발언이 실행되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만약 시진핑 주석이 홍콩 문제를 신속하고 인도적으로 해결하고자 한다면 그렇게 할 수 있다는 것을 의심하지 않는다"면서 만날 뜻을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