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릭@지구촌] 촉각으로 예술적인 석탑 쌓는 美 시각장애 남성
입력 2019.08.16 (06:50) 수정 2019.08.16 (07:02)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클릭@지구촌] 촉각으로 예술적인 석탑 쌓는 美 시각장애 남성
동영상영역 끝
시각 장애에도 불구하고 손끝 감각으로 거대하고 독특한 석조 예술품을 창조하는 미국인 남성이 화제입니다.

미국 콜로라도에 사는 크리스 브라운 씨는 자신의 집 뒷마당에 화강암 석판과 마을 주변에서 주운 각양각색의 돌들로 기하학적이면서도 아름다운 대칭미를 갖춘 석탑들을 직접 쌓아 올리는데요.

10년 전, 빛 정도만 감지할 수 있는 시각 장애를 갖게 됐지만 좌절하지 않고 마당 꾸미기에 취미를 갖게 되면서 손끝 촉감을 총동원해 자신만의 석탑을 만들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그가 만든 석탑 가운데 가장 큰 것은 무게만 7,000kg 이상으로 추정되고, 하나를 완성하는 데 6개월 정도가 소요된다는데요.

3, 4주에 한 번씩 돌들의 위치를 조금씩 바꾸거나 일부를 다시 쌓아서 매번 새로운 느낌의 석조 예술품을 선보인다고 합니다.
  • [클릭@지구촌] 촉각으로 예술적인 석탑 쌓는 美 시각장애 남성
    • 입력 2019.08.16 (06:50)
    • 수정 2019.08.16 (07:02)
    뉴스광장 1부
[클릭@지구촌] 촉각으로 예술적인 석탑 쌓는 美 시각장애 남성
시각 장애에도 불구하고 손끝 감각으로 거대하고 독특한 석조 예술품을 창조하는 미국인 남성이 화제입니다.

미국 콜로라도에 사는 크리스 브라운 씨는 자신의 집 뒷마당에 화강암 석판과 마을 주변에서 주운 각양각색의 돌들로 기하학적이면서도 아름다운 대칭미를 갖춘 석탑들을 직접 쌓아 올리는데요.

10년 전, 빛 정도만 감지할 수 있는 시각 장애를 갖게 됐지만 좌절하지 않고 마당 꾸미기에 취미를 갖게 되면서 손끝 촉감을 총동원해 자신만의 석탑을 만들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그가 만든 석탑 가운데 가장 큰 것은 무게만 7,000kg 이상으로 추정되고, 하나를 완성하는 데 6개월 정도가 소요된다는데요.

3, 4주에 한 번씩 돌들의 위치를 조금씩 바꾸거나 일부를 다시 쌓아서 매번 새로운 느낌의 석조 예술품을 선보인다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