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송혜교·서경덕, 中 임정청사에 안내서 기증
입력 2019.08.16 (06:53) 수정 2019.08.16 (13:10)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문화광장] 송혜교·서경덕, 中 임정청사에 안내서 기증
동영상영역 끝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배우 송혜교 씨가 우리 역사를 알리는 활동으로 광복절을 기념했습니다.

서 교수는 어제 SNS를 통해 최근 송혜교 씨와 함께 중국 충칭 임시정부 청사에 한국어와 중국어로 된 역사 안내서 만 부를 기증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안내서에는 충칭 임시정부에 대한 소개와 한국광복군의 창설 및 활동 등을 알기 쉽게 담았다고 말했습니다.

청사를 찾는 관람객들에게 대한민국 역사를 제대로 전달하기 위해선데요.

이런 이유로 두 사람은 8년 전부터 전 세계에 퍼져있는 우리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국어로 된 안내서를 꾸준히 기증해왔으며 이번이 열일곱 번째 안내서 발간입니다.

또 서 교수는 국민의 관심과 방문이 독립운동 유적지를 지키는 최고의 방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문화광장 기사 더보기
  • [문화광장] 송혜교·서경덕, 中 임정청사에 안내서 기증
    • 입력 2019.08.16 (06:53)
    • 수정 2019.08.16 (13:10)
    뉴스광장 1부
[문화광장] 송혜교·서경덕, 中 임정청사에 안내서 기증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배우 송혜교 씨가 우리 역사를 알리는 활동으로 광복절을 기념했습니다.

서 교수는 어제 SNS를 통해 최근 송혜교 씨와 함께 중국 충칭 임시정부 청사에 한국어와 중국어로 된 역사 안내서 만 부를 기증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안내서에는 충칭 임시정부에 대한 소개와 한국광복군의 창설 및 활동 등을 알기 쉽게 담았다고 말했습니다.

청사를 찾는 관람객들에게 대한민국 역사를 제대로 전달하기 위해선데요.

이런 이유로 두 사람은 8년 전부터 전 세계에 퍼져있는 우리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국어로 된 안내서를 꾸준히 기증해왔으며 이번이 열일곱 번째 안내서 발간입니다.

또 서 교수는 국민의 관심과 방문이 독립운동 유적지를 지키는 최고의 방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