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복절 독립유공 포상… 광주·전남 46인 선정
입력 2019.08.16 (10:22) 오전KBS뉴스(광주)

  어제(15)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항일 독립운동을 펼친 광주·전남 출신 순국선열 46명이 



독립유공자 서훈 대상자로 선정됐습니다.



  1929년 학생궐기운동에 참여한 김동섭 선생이 건국훈장 애족장을 받았고, 



광주학생독립운동의 도화선이 됐던 박기옥 선생의 대통령 표창은 어제 열린 광복절 기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수여했습니다.


  • 광복절 독립유공 포상… 광주·전남 46인 선정
    • 입력 2019.08.16 (10:22)
    오전KBS뉴스(광주)

  어제(15)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항일 독립운동을 펼친 광주·전남 출신 순국선열 46명이 



독립유공자 서훈 대상자로 선정됐습니다.



  1929년 학생궐기운동에 참여한 김동섭 선생이 건국훈장 애족장을 받았고, 



광주학생독립운동의 도화선이 됐던 박기옥 선생의 대통령 표창은 어제 열린 광복절 기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수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