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아일랜드 ‘동성결혼’ 케이크 사건 결국 유럽인권재판소로
입력 2019.08.16 (10:45) 수정 2019.08.16 (10:58) 지구촌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북아일랜드 ‘동성결혼’ 케이크 사건 결국 유럽인권재판소로
동영상영역 끝
지난 2014년부터 계속돼 온 북아일랜드의 케이크 제작 거부 사건이 결국 유럽인권재판소까지 가게 됐습니다.

한 빵집에서 동성 결혼을 축하하는 케이크 주문을 받았지만, 종교적 신념을 이유로 거부한 사건인데요.

1심과 2심에서는 케이크를 주문한 손님이 이겼지만, 대법원은 빵집의 손을 들어주면서 사건은 결국 유럽인권재판소로 이어지게 됐습니다.
  • 북아일랜드 ‘동성결혼’ 케이크 사건 결국 유럽인권재판소로
    • 입력 2019.08.16 (10:45)
    • 수정 2019.08.16 (10:58)
    지구촌뉴스
북아일랜드 ‘동성결혼’ 케이크 사건 결국 유럽인권재판소로
지난 2014년부터 계속돼 온 북아일랜드의 케이크 제작 거부 사건이 결국 유럽인권재판소까지 가게 됐습니다.

한 빵집에서 동성 결혼을 축하하는 케이크 주문을 받았지만, 종교적 신념을 이유로 거부한 사건인데요.

1심과 2심에서는 케이크를 주문한 손님이 이겼지만, 대법원은 빵집의 손을 들어주면서 사건은 결국 유럽인권재판소로 이어지게 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