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합참 “북한 발사체, 고도 30km·약 230km 비행”…NSC “발사 중단 촉구”
입력 2019.08.16 (12:00) 수정 2019.08.16 (13:1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합참 “북한 발사체, 고도 30km·약 230km 비행”…NSC “발사 중단 촉구”
동영상영역 끝
[앵커]

북한이 오늘 새벽 또다시 발사체 두 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습니다.

지난 10일에 이어 엿새 만이고 지난달 25일 이후로 6번째입니다.

청와대는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 회의를 열고 발사체 발사 중단을 촉구했습니다.

한승연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합동참모본부가 조금 전에 발사체의 비행거리와 고도 등에 대한 1차 분석 결과를 밝혔는데요.

북한이 오늘 오전 8시 1분과 8시 16분쯤 강원도 통천 북방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습니다.

발사체의 고도는 약 30킬로미터, 비행거리는 230킬로미터, 최대 속도는 마하 6.1 이상으로 탐지됐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군 당국은 정확한 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북한이 단거리 발사체를 쏜 건 지난 10일 이후 엿새만입니다.

지난달 25일부터는 6번째이며, 올들어서는 8차례나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했습니다.

북한이 오늘 발사한 발사체와 관련해 청와대는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오전 9시부터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었습니다.

청와대는 상임위원들이 북한이 한미연합훈련을 이유로 단거리 발사체를 잇따라 발사하고 있는 행위가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킬 우려가 있으므로 이를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이번 발사와 관련해 발사 직후부터 관련 사항을 보고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의 오늘 발사 역시 현재 진행 중인 한미 연합훈련에 대한 반발 차원으로 해석됩니다.

북한은 여러 차례의 발사에서 한미 연합훈련에 대한 반발 차원으로 발사를 진행했다는 점을 분명히 밝혀온 바 있습니다.

군 당국은 현재 북한군이 하계훈련 중인데다, 한미연합연습도 진행중인 만큼 북한이 추가 발사를 할 가능성도 높게 보고 대비 태세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한승연입니다.
  • 합참 “북한 발사체, 고도 30km·약 230km 비행”…NSC “발사 중단 촉구”
    • 입력 2019.08.16 (12:00)
    • 수정 2019.08.16 (13:14)
    뉴스 12
합참 “북한 발사체, 고도 30km·약 230km 비행”…NSC “발사 중단 촉구”
[앵커]

북한이 오늘 새벽 또다시 발사체 두 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습니다.

지난 10일에 이어 엿새 만이고 지난달 25일 이후로 6번째입니다.

청와대는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 회의를 열고 발사체 발사 중단을 촉구했습니다.

한승연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합동참모본부가 조금 전에 발사체의 비행거리와 고도 등에 대한 1차 분석 결과를 밝혔는데요.

북한이 오늘 오전 8시 1분과 8시 16분쯤 강원도 통천 북방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습니다.

발사체의 고도는 약 30킬로미터, 비행거리는 230킬로미터, 최대 속도는 마하 6.1 이상으로 탐지됐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군 당국은 정확한 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북한이 단거리 발사체를 쏜 건 지난 10일 이후 엿새만입니다.

지난달 25일부터는 6번째이며, 올들어서는 8차례나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했습니다.

북한이 오늘 발사한 발사체와 관련해 청와대는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오전 9시부터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었습니다.

청와대는 상임위원들이 북한이 한미연합훈련을 이유로 단거리 발사체를 잇따라 발사하고 있는 행위가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킬 우려가 있으므로 이를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이번 발사와 관련해 발사 직후부터 관련 사항을 보고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의 오늘 발사 역시 현재 진행 중인 한미 연합훈련에 대한 반발 차원으로 해석됩니다.

북한은 여러 차례의 발사에서 한미 연합훈련에 대한 반발 차원으로 발사를 진행했다는 점을 분명히 밝혀온 바 있습니다.

군 당국은 현재 북한군이 하계훈련 중인데다, 한미연합연습도 진행중인 만큼 북한이 추가 발사를 할 가능성도 높게 보고 대비 태세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한승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