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 일자리 질 지난해보다 악화
입력 2019.08.16 (13:26) 지역뉴스(대구)
대구에서 파트타임 취업자 수가 크게 늘고
풀타임 취업자는 급감하면서
일자리의 질이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통계청 자료를 보면
지난달 기준 대구의
주 36시간 미만 취업자는 25만5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 21만8천 명보다
16.7% 증가했습니다.
같은 기간
주 36시간 이상 취업자는 95만3천 명으로
1년 사이 6.2% 감소하면서
전국에서 감소폭이 가장 컸습니다. (끝)
  • 대구 일자리 질 지난해보다 악화
    • 입력 2019.08.16 (13:26)
    지역뉴스(대구)
대구에서 파트타임 취업자 수가 크게 늘고
풀타임 취업자는 급감하면서
일자리의 질이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통계청 자료를 보면
지난달 기준 대구의
주 36시간 미만 취업자는 25만5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 21만8천 명보다
16.7% 증가했습니다.
같은 기간
주 36시간 이상 취업자는 95만3천 명으로
1년 사이 6.2% 감소하면서
전국에서 감소폭이 가장 컸습니다. (끝)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