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 다음주 개최…한일 양자 회담도 조율
입력 2019.08.16 (17:00) 정치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 다음주 개최…한일 양자 회담도 조율
한중일 3국의 외교장관들이 다음주 초 중국 베이징에서 만나 회담을 갖습니다.

외교부는 한중일 외교장관 회담이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릴 예정이라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3국이 올해 안에 정상회의를 개최하는 방안을 두고 시기를 조율하고 있는 가운데, 강경화 외교부장관, 왕이 중국 외교부장, 고노 다로 일본 외무대신은 한자리에 모여 동북아 정세와 협력 방안 등 정상회의의 의제를 사전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외교장관 회담을 계기로 한일, 한중 사이 양자 외교장관 회담도 조율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오는 24일로 다가온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연장시한을 앞두고 한일 외교장관회담이 성사된다면 한일 갈등을 해소할 방안이 집중 논의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은 2016년 8월에 열린 제 8차 회담 이후 약 3년만에 개최되는 것입니다.

외교부는 한중일 3국의 국제적 위상과 동북아 정세 등을 고려할 때 3국 협력의 중요성이 매우 크다며 이번 회담을 통해 "3국협력 체제의 제도화 및 내실화 기반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 다음주 개최…한일 양자 회담도 조율
    • 입력 2019.08.16 (17:00)
    정치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 다음주 개최…한일 양자 회담도 조율
한중일 3국의 외교장관들이 다음주 초 중국 베이징에서 만나 회담을 갖습니다.

외교부는 한중일 외교장관 회담이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릴 예정이라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3국이 올해 안에 정상회의를 개최하는 방안을 두고 시기를 조율하고 있는 가운데, 강경화 외교부장관, 왕이 중국 외교부장, 고노 다로 일본 외무대신은 한자리에 모여 동북아 정세와 협력 방안 등 정상회의의 의제를 사전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외교장관 회담을 계기로 한일, 한중 사이 양자 외교장관 회담도 조율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오는 24일로 다가온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연장시한을 앞두고 한일 외교장관회담이 성사된다면 한일 갈등을 해소할 방안이 집중 논의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한중일 3국 외교장관 회담은 2016년 8월에 열린 제 8차 회담 이후 약 3년만에 개최되는 것입니다.

외교부는 한중일 3국의 국제적 위상과 동북아 정세 등을 고려할 때 3국 협력의 중요성이 매우 크다며 이번 회담을 통해 "3국협력 체제의 제도화 및 내실화 기반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