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정부 당국자 “상황 주시…한·일과 긴밀 협의”
입력 2019.08.16 (17:03) 수정 2019.08.16 (17:1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美 정부 당국자 “상황 주시…한·일과 긴밀 협의”
동영상영역 끝
미국은 북한 발사체를 '미사일'로 규정하며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정부 고위 당국자는 미국 정부 입장을 묻는 언론 서면질의에 "북한의 미사일 발사 보도를 인지하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면서 "우리의 동맹인 한국, 일본과 긴밀하게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발사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미연합 훈련이 종료되면 미사일 시험 발사도 중단하겠다'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 내용을 공개한 지 5일 만에 이뤄졌습니다.
  • 美 정부 당국자 “상황 주시…한·일과 긴밀 협의”
    • 입력 2019.08.16 (17:03)
    • 수정 2019.08.16 (17:13)
    뉴스 5
美 정부 당국자 “상황 주시…한·일과 긴밀 협의”
미국은 북한 발사체를 '미사일'로 규정하며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정부 고위 당국자는 미국 정부 입장을 묻는 언론 서면질의에 "북한의 미사일 발사 보도를 인지하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면서 "우리의 동맹인 한국, 일본과 긴밀하게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발사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미연합 훈련이 종료되면 미사일 시험 발사도 중단하겠다'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 내용을 공개한 지 5일 만에 이뤄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