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복절 행사서 무대 사고...합창 단원 다쳐
입력 2019.08.16 (18:12) 지역뉴스(청주)
어제 청주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광복절 기념행사에서
행사 준비 준비 중 무대 사고가 발생해
공연자가 다쳤습니다.
충청북도와 청주시 등에 따르면
광복절 기념 행사 도중
예술의전당 무대에
합창단원 250명이 오르면서
무대가 15센티미터 정도 주저앉았고,
이 과정에서 단원 1명이 다쳤습니다.
이에 대해 청주시 등은
수용인원 초과로 인한 사고 위험을 미리 알렸지만
주체 측에서 행사를 강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 광복절 행사서 무대 사고...합창 단원 다쳐
    • 입력 2019.08.16 (18:12)
    지역뉴스(청주)
어제 청주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광복절 기념행사에서
행사 준비 준비 중 무대 사고가 발생해
공연자가 다쳤습니다.
충청북도와 청주시 등에 따르면
광복절 기념 행사 도중
예술의전당 무대에
합창단원 250명이 오르면서
무대가 15센티미터 정도 주저앉았고,
이 과정에서 단원 1명이 다쳤습니다.
이에 대해 청주시 등은
수용인원 초과로 인한 사고 위험을 미리 알렸지만
주체 측에서 행사를 강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