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히말라야 실종 직지원정대원 내일 귀환
입력 2019.08.16 (18:13) 수정 2019.08.16 (18:14) 지역뉴스(청주)
10년 전 히말라야에서 실종된 직지원정대
고 민준영, 박종성 대원이
내일(17일) 고국으로 돌아옵니다.
네팔 현지에 있는
유족과 박연수 전 직지원정대 대장은
어제(15일) 부검 등을 통해
두 사람의 신원을 최종 확인하고
화장 절차를 진행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들은 유해 등과 함께 내일 입국한 뒤
두 사람의 추모비가 있는 청주 고인쇄박물관에서
추모 행사를 열 예정입니다.
민준영 박종성 대원은
직지를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2009년 히말라야 히운출리 북벽에
'직지 루트'를 개설하려다 실종됐습니다.
  • 히말라야 실종 직지원정대원 내일 귀환
    • 입력 2019.08.16 (18:13)
    • 수정 2019.08.16 (18:14)
    지역뉴스(청주)
10년 전 히말라야에서 실종된 직지원정대
고 민준영, 박종성 대원이
내일(17일) 고국으로 돌아옵니다.
네팔 현지에 있는
유족과 박연수 전 직지원정대 대장은
어제(15일) 부검 등을 통해
두 사람의 신원을 최종 확인하고
화장 절차를 진행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들은 유해 등과 함께 내일 입국한 뒤
두 사람의 추모비가 있는 청주 고인쇄박물관에서
추모 행사를 열 예정입니다.
민준영 박종성 대원은
직지를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2009년 히말라야 히운출리 북벽에
'직지 루트'를 개설하려다 실종됐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