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일본, 백색국가서 한국 제외
아베 ‘개헌 논의’에 급제동…연정 공명당 대표 “평화 헌법 가치 계승”
입력 2019.08.16 (19:07) 수정 2019.08.16 (19:43)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아베 ‘개헌 논의’에 급제동…연정 공명당 대표 “평화 헌법 가치 계승”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일본을 다시 전쟁 가능한 나라로 만들겠다는 헌법 개정.

아베 총리가 광복절을 앞두고 개헌 논의를 본격화하겠다고 선언했는데요.

연립여당을 구성하고 있는 공명당의 대표가 공개적으로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하면서 개헌 논의에 급제동이 걸리게 됐습니다.

홍석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일본 자민당과 연립여당을 구성 중인 공명당의 대표가 아베 총리가 추진 중인 개헌 논의에 대해 신중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야마구치/일본 공명당 대표 : "(일본 평화헌법은) 세계에서 배워야 할 하나의 모델로 많은 사람이 주목하고 있습니다. 이 평화헌법의 가치를 계승해 전하고 싶습니다."]

요미우리 신문은 야마구치 대표가 '평화헌법 9조' 개정에 대해 다시 한 번 신중한 생각을 나타냈다고 보도했습니다.

아베 정권은 헌법 9조 개정을 통해 자위대의 존립 근거와 일본이 전쟁을 벌일 수 있는 권리를 담겠다는 뜻을 최근 공공연하게 밝혔습니다.

[아베/일본 총리/지난 13일 : "자민당 창당 이래 최대의 과제인 개헌 논의를 드디어 국회에서 본격적으로 추진할 때를 맞았습니다."]

지난달, 참의원 선거에서 개헌안 발의선 확보에 실패했지만, 개헌에 반대해 온 제2야당이 논의는 해보자고 나서자 아베 총리가 반색을 하고 나선 것입니다.

[다마키 유이치로/국민민주당 대표/지난달 25일 : "아베 총리와 생각은 많이 다르지만, 개헌 논의를 확실히 진행해 갑시다."]

참의원 24석을 가진 국민민주당이 동의할 경우 연립여당은 개헌안을 안정적으로 발의할 수 있습니다.

불교단체인 창가학회가 모태인 공명당은 이전부터 개헌 문제에 대해서는 신중했지만, 아베 총리가 개헌 추진에 본격 나서자 당 대표가 나서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공명당이 반대할 경우 개헌안은 발의될 수 없고, 아베 총리의 독주에도 급제동이 걸리게 됩니다.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 아베 ‘개헌 논의’에 급제동…연정 공명당 대표 “평화 헌법 가치 계승”
    • 입력 2019.08.16 (19:07)
    • 수정 2019.08.16 (19:43)
    뉴스 7
아베 ‘개헌 논의’에 급제동…연정 공명당 대표 “평화 헌법 가치 계승”
[앵커]

일본을 다시 전쟁 가능한 나라로 만들겠다는 헌법 개정.

아베 총리가 광복절을 앞두고 개헌 논의를 본격화하겠다고 선언했는데요.

연립여당을 구성하고 있는 공명당의 대표가 공개적으로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하면서 개헌 논의에 급제동이 걸리게 됐습니다.

홍석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일본 자민당과 연립여당을 구성 중인 공명당의 대표가 아베 총리가 추진 중인 개헌 논의에 대해 신중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야마구치/일본 공명당 대표 : "(일본 평화헌법은) 세계에서 배워야 할 하나의 모델로 많은 사람이 주목하고 있습니다. 이 평화헌법의 가치를 계승해 전하고 싶습니다."]

요미우리 신문은 야마구치 대표가 '평화헌법 9조' 개정에 대해 다시 한 번 신중한 생각을 나타냈다고 보도했습니다.

아베 정권은 헌법 9조 개정을 통해 자위대의 존립 근거와 일본이 전쟁을 벌일 수 있는 권리를 담겠다는 뜻을 최근 공공연하게 밝혔습니다.

[아베/일본 총리/지난 13일 : "자민당 창당 이래 최대의 과제인 개헌 논의를 드디어 국회에서 본격적으로 추진할 때를 맞았습니다."]

지난달, 참의원 선거에서 개헌안 발의선 확보에 실패했지만, 개헌에 반대해 온 제2야당이 논의는 해보자고 나서자 아베 총리가 반색을 하고 나선 것입니다.

[다마키 유이치로/국민민주당 대표/지난달 25일 : "아베 총리와 생각은 많이 다르지만, 개헌 논의를 확실히 진행해 갑시다."]

참의원 24석을 가진 국민민주당이 동의할 경우 연립여당은 개헌안을 안정적으로 발의할 수 있습니다.

불교단체인 창가학회가 모태인 공명당은 이전부터 개헌 문제에 대해서는 신중했지만, 아베 총리가 개헌 추진에 본격 나서자 당 대표가 나서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공명당이 반대할 경우 개헌안은 발의될 수 없고, 아베 총리의 독주에도 급제동이 걸리게 됩니다.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