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린이집서 3살 아동학대 의혹…경찰 수사
입력 2019.08.16 (19:09) 수정 2019.08.17 (00:10) 지역뉴스(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어린이집서 3살 아동학대 의혹…경찰 수사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제주시 한 어린이집에서
어린이집 원장이
3살 남자 아이를
학대했다는 의혹이 일고 있습니다.
CCTV 기록을 통해
의심 장면을 포착한 경찰은
한달 치 기록을
모두 살펴보고 있습니다.
안서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세 살 A군의
앞머리를 걷어올리자
멍자국 네 개가 선명하게 보입니다.

팔과 손등에도 멍이 있고,
얼굴과 목덜미 등 곳곳에
할퀸 상처도 있습니다.

지난 12일 A군이
어린이집에 다녀온 뒤
부모가 발견한 상처입니다.

해당 어린이집은
소방 대피 훈련 과정에서
팔을 꽉 잡다가 멍이 생겼고,
야외활동이 덥다 보니
아이 스스로 긁은 것 같다고
부모에게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어린이집 인근 CCTV를 확인한 결과,
같은 반 원아 중
A군만 보이지 않았다는 게
아버지의 설명입니다.

A군 아버지[인터뷰]
"우리 애기만 없는 거예요. 일단 야외활동 했다는 것 자체도 거짓말이고. 이 사이에 우리 아이가 뭔 일이 있었구나(생각했죠.)"


A군 부모의 신고로
합동조사에 나선 경찰과 제주시는
어린이집 내부 CCTV에서
아동학대 의심 정황을 확인했습니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아동학대 의심 장면을 포착했지만,
음성이 없어
정밀 분석이 필요하다며,
한 달 치 CCTV 기록 받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어린이집은
경찰이 CCTV를 확인하고 간 뒤에야
A군의 부모에게
죄값을 달게 받겠다는 내용의
사과 문자를 보냈습니다.

A군 아버지[인터뷰]
"진짜 아기가 스스로 다쳤을 경우도 있을 수도 있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진짜 아기가 학대를 당했다고 하니까 많이 슬프죠."


어린이집 입장을 듣기 위해
직접 방문하고 수차례 전화했지만,
해당 어린이집 원장은
입을 꾹 다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안서연 입니다.
  • 어린이집서 3살 아동학대 의혹…경찰 수사
    • 입력 2019.08.16 (19:09)
    • 수정 2019.08.17 (00:10)
    지역뉴스(제주)
어린이집서 3살 아동학대 의혹…경찰 수사
[앵커멘트]
제주시 한 어린이집에서
어린이집 원장이
3살 남자 아이를
학대했다는 의혹이 일고 있습니다.
CCTV 기록을 통해
의심 장면을 포착한 경찰은
한달 치 기록을
모두 살펴보고 있습니다.
안서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세 살 A군의
앞머리를 걷어올리자
멍자국 네 개가 선명하게 보입니다.

팔과 손등에도 멍이 있고,
얼굴과 목덜미 등 곳곳에
할퀸 상처도 있습니다.

지난 12일 A군이
어린이집에 다녀온 뒤
부모가 발견한 상처입니다.

해당 어린이집은
소방 대피 훈련 과정에서
팔을 꽉 잡다가 멍이 생겼고,
야외활동이 덥다 보니
아이 스스로 긁은 것 같다고
부모에게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어린이집 인근 CCTV를 확인한 결과,
같은 반 원아 중
A군만 보이지 않았다는 게
아버지의 설명입니다.

A군 아버지[인터뷰]
"우리 애기만 없는 거예요. 일단 야외활동 했다는 것 자체도 거짓말이고. 이 사이에 우리 아이가 뭔 일이 있었구나(생각했죠.)"


A군 부모의 신고로
합동조사에 나선 경찰과 제주시는
어린이집 내부 CCTV에서
아동학대 의심 정황을 확인했습니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아동학대 의심 장면을 포착했지만,
음성이 없어
정밀 분석이 필요하다며,
한 달 치 CCTV 기록 받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어린이집은
경찰이 CCTV를 확인하고 간 뒤에야
A군의 부모에게
죄값을 달게 받겠다는 내용의
사과 문자를 보냈습니다.

A군 아버지[인터뷰]
"진짜 아기가 스스로 다쳤을 경우도 있을 수도 있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진짜 아기가 학대를 당했다고 하니까 많이 슬프죠."


어린이집 입장을 듣기 위해
직접 방문하고 수차례 전화했지만,
해당 어린이집 원장은
입을 꾹 다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안서연 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