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동작구 재개발지역서 자살 추정 20대 남성 시신 발견
입력 2019.08.16 (19:54) 수정 2019.08.16 (20:06) 사회
서울 동작구 재개발지역서 자살 추정 20대 남성 시신 발견
서울 동작구 재개발지역의 한 빈집에서 4년 전 가출신고가 접수됐던 20대 남성의 백골시신이 발견됐습니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지난 6월 말 동작구 신대방동 재개발 지역의 비어있는 빌라에서 20대 남성 A씨가 목을 매 숨진 사체로 발견됐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2015년 10월 가출신고가 접수됐던 A씨는 이전에 살던 집에서 두 블럭 떨어진 빈 빌라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 영장을 받아 휴대전화를 살펴보고 DNA를 감정해 신고된 실종자와 일치한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생전에 우울증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감당하기 힘든 어려움을 혼자 견디고 있거나,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막막하다면 연락바랍니다.
자살예방상담☎1393
정신건강상담☎1577-0199,
희망의 전화 ☎129(www.129.go.kr),
생명의 전화 ☎1588-9191(www.lifeline.or.kr)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서울 동작구 재개발지역서 자살 추정 20대 남성 시신 발견
    • 입력 2019.08.16 (19:54)
    • 수정 2019.08.16 (20:06)
    사회
서울 동작구 재개발지역서 자살 추정 20대 남성 시신 발견
서울 동작구 재개발지역의 한 빈집에서 4년 전 가출신고가 접수됐던 20대 남성의 백골시신이 발견됐습니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지난 6월 말 동작구 신대방동 재개발 지역의 비어있는 빌라에서 20대 남성 A씨가 목을 매 숨진 사체로 발견됐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2015년 10월 가출신고가 접수됐던 A씨는 이전에 살던 집에서 두 블럭 떨어진 빈 빌라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 영장을 받아 휴대전화를 살펴보고 DNA를 감정해 신고된 실종자와 일치한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생전에 우울증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감당하기 힘든 어려움을 혼자 견디고 있거나,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막막하다면 연락바랍니다.
자살예방상담☎1393
정신건강상담☎1577-0199,
희망의 전화 ☎129(www.129.go.kr),
생명의 전화 ☎1588-9191(www.lifeline.or.kr)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