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무부시장 논란 속 임명 강행
입력 2019.08.16 (21:26) 수정 2019.08.17 (00:16) 지역뉴스(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정무부시장 논란 속 임명 강행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지난 5일 내정된
대전 신임 정무부시장이
오는 19일부터 업무에 들어갑니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국정원 출신 인사라는 점에서
여전히 우려의 목소리가 높은데
이번에는 제대로된 행보를 보여줄지
주목됩니다.

보도에 조정아 기잡니다.


[리포트]

허태정 대전시장은
국정원 경제단장 출신의 김재혁 씨를
새 정무부시장으로 내정하며
여러 이유를 제시했습니다.

"지난 30년 동안 경제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쳐온 데다

중앙정부나 국내 기업과도
두터운 인맥을 갖고 있다"며
시 경제정책의 적임자로 꼽은 겁니다.

하지만 우려의 목소리가
좀처럼 걷히지 않고 있습니다.

지역경제의 활력 저하 속에
정무 라인 역할론이 부각하면서
경제 전문가를 부시장으로 둬야 한다는
여론이 많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산업보안과 관련한
김 내정자의 이력의 적합성 여부를 두고
야당과 시민단체의 반발이 여전합니다.

특히 시장과 같은 식구격인
대전시의회까지 논란에 가세한
상황입니다.

대전시의회 의원(음성변조)[녹취]
"우리가 생각할 때 정무부시장이라고 하면 시민사회나 각종 시민과의 소통을 하는 정당이나 이런 건데, 그쪽의 이력들이 없어서 느닷없죠.."

정의당은 한발 더 나아가
인사청문회까지 요청하고 나섰습니다.

김윤기/정의당 대전시당 위원장 [인터뷰]
"김 내정자가 잘 알려지지 않은 분이고요, 여러 가지 검증의 요구들이 있는 상황에서 부시장으로서 어떤 철학을 가졌는지, 어떤
계획을 하고 있는지 시민들에게 알리고 검증받는 것은.."

대전시를 거쳐 간
정무부시장은 지금까지 모두 18명.

미미한 존재감으로
'정무부시장 무용론'까지 나오는 가운데
김 내정자가 원활한 정무감각을
발휘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조정아입니다.
  • 정무부시장 논란 속 임명 강행
    • 입력 2019.08.16 (21:26)
    • 수정 2019.08.17 (00:16)
    지역뉴스(대전)
정무부시장 논란 속 임명 강행
[앵커멘트]
지난 5일 내정된
대전 신임 정무부시장이
오는 19일부터 업무에 들어갑니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국정원 출신 인사라는 점에서
여전히 우려의 목소리가 높은데
이번에는 제대로된 행보를 보여줄지
주목됩니다.

보도에 조정아 기잡니다.


[리포트]

허태정 대전시장은
국정원 경제단장 출신의 김재혁 씨를
새 정무부시장으로 내정하며
여러 이유를 제시했습니다.

"지난 30년 동안 경제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쳐온 데다

중앙정부나 국내 기업과도
두터운 인맥을 갖고 있다"며
시 경제정책의 적임자로 꼽은 겁니다.

하지만 우려의 목소리가
좀처럼 걷히지 않고 있습니다.

지역경제의 활력 저하 속에
정무 라인 역할론이 부각하면서
경제 전문가를 부시장으로 둬야 한다는
여론이 많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산업보안과 관련한
김 내정자의 이력의 적합성 여부를 두고
야당과 시민단체의 반발이 여전합니다.

특히 시장과 같은 식구격인
대전시의회까지 논란에 가세한
상황입니다.

대전시의회 의원(음성변조)[녹취]
"우리가 생각할 때 정무부시장이라고 하면 시민사회나 각종 시민과의 소통을 하는 정당이나 이런 건데, 그쪽의 이력들이 없어서 느닷없죠.."

정의당은 한발 더 나아가
인사청문회까지 요청하고 나섰습니다.

김윤기/정의당 대전시당 위원장 [인터뷰]
"김 내정자가 잘 알려지지 않은 분이고요, 여러 가지 검증의 요구들이 있는 상황에서 부시장으로서 어떤 철학을 가졌는지, 어떤
계획을 하고 있는지 시민들에게 알리고 검증받는 것은.."

대전시를 거쳐 간
정무부시장은 지금까지 모두 18명.

미미한 존재감으로
'정무부시장 무용론'까지 나오는 가운데
김 내정자가 원활한 정무감각을
발휘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조정아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