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백령공항’ 이착륙 방법 등 논의…2026년 완공
입력 2019.09.04 (12:46) 수정 2019.09.04 (12:5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백령공항’ 이착륙 방법 등 논의…2026년 완공
동영상영역 끝
[앵커]

날씨의 영향으로 해마다 두세 달은 뱃길이 끊기는 서해 최북단 백령도 주민들을 위해 `백령공항` 건설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항공기 이착륙 방법 등에 대한 국방부 협의가 마무리되면, 타당성조사를 거쳐 늦어도 2026년 완공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보도에 박재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안개 때문에 가시거리 500m인 인천항, 가까운 연안여객선과 중국 카페리선은 출항을 했습니다.

하지만,백령도로 가는 배는 하루종일 `안개대기`를 하다 끝내 결항했습니다.

[심국신/백령도 주민 : "가을 추석 때나 이럴 때, 애경사 있을 때 이렇게 결항되고 할 때가 많아요."]

올들어 안개나 풍랑 등 날씨 때문에 백령도행 여객선이 결항한 날은 32일.

몇 시간 씩 지연 출발을 포함하면 약 1/3은 제 시간에 출항하지 못했습니다.

이같은 주민과 관광객들의 불편을 덜기 위해 국방부가 조건부 허가를 한 `백령공항` 예정지입니다.

국방부는 북쪽으로의 월경을 막기 위해 활주의 방향은 동쪽에서 서쪽으로,위치는 애초 계획보다 더 남쪽으로 옮기는 조건으로 백령공항을 허가했습니다.

현재 국방부와 국토교통부는 항공기 이·착륙 방법 등에 대해 최종 조율을 하고 있습니다.

옹진군은, 현재 1.2km인 활주로를 2.4km로 확대하는 방안도 건의했습니다.

[장정민/인천시 옹진군수 : "규모는 50인승 경비행장인데, 이것을 100인숭 이상이 앉을 수 있게 활주로 크기를 늘리고."]

인천시는 국방부가 계기비행을 위해 추가 공사비 400억 원을 요구하고 있지만, `백령공항`은 내년 예비타앙성 조사를 거쳐 2026년 완공이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박재우입니다.
  • ‘백령공항’ 이착륙 방법 등 논의…2026년 완공
    • 입력 2019.09.04 (12:46)
    • 수정 2019.09.04 (12:50)
    뉴스 12
‘백령공항’ 이착륙 방법 등 논의…2026년 완공
[앵커]

날씨의 영향으로 해마다 두세 달은 뱃길이 끊기는 서해 최북단 백령도 주민들을 위해 `백령공항` 건설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항공기 이착륙 방법 등에 대한 국방부 협의가 마무리되면, 타당성조사를 거쳐 늦어도 2026년 완공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보도에 박재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안개 때문에 가시거리 500m인 인천항, 가까운 연안여객선과 중국 카페리선은 출항을 했습니다.

하지만,백령도로 가는 배는 하루종일 `안개대기`를 하다 끝내 결항했습니다.

[심국신/백령도 주민 : "가을 추석 때나 이럴 때, 애경사 있을 때 이렇게 결항되고 할 때가 많아요."]

올들어 안개나 풍랑 등 날씨 때문에 백령도행 여객선이 결항한 날은 32일.

몇 시간 씩 지연 출발을 포함하면 약 1/3은 제 시간에 출항하지 못했습니다.

이같은 주민과 관광객들의 불편을 덜기 위해 국방부가 조건부 허가를 한 `백령공항` 예정지입니다.

국방부는 북쪽으로의 월경을 막기 위해 활주의 방향은 동쪽에서 서쪽으로,위치는 애초 계획보다 더 남쪽으로 옮기는 조건으로 백령공항을 허가했습니다.

현재 국방부와 국토교통부는 항공기 이·착륙 방법 등에 대해 최종 조율을 하고 있습니다.

옹진군은, 현재 1.2km인 활주로를 2.4km로 확대하는 방안도 건의했습니다.

[장정민/인천시 옹진군수 : "규모는 50인승 경비행장인데, 이것을 100인숭 이상이 앉을 수 있게 활주로 크기를 늘리고."]

인천시는 국방부가 계기비행을 위해 추가 공사비 400억 원을 요구하고 있지만, `백령공항`은 내년 예비타앙성 조사를 거쳐 2026년 완공이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박재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