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일본, 백색국가서 한국 제외
스가 관방 “한일 갈등, 전부 한국 책임”
입력 2019.09.08 (13:36) 수정 2019.09.08 (13:40) 국제
스가 관방 “한일 갈등, 전부 한국 책임”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최근 한일 관계 악화가 "전부 한국에 책임이 있다"고 8일 주장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날 민영방송 TV아사히의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징용 문제는 1965년 한일 청구권 협정에 의해 해결됐다는 일본 정부의 입장을 거론하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스가 관방장관은 "일한 청구권협정은 조약이다. 조약이라는 것은 각각 나라의 행정, 입법, 사법, 재판소(법원)를 포함한 모든 국가기관이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고 산케이 신문은 전했습니다.

스가 장관의 이날 발언은 한국이 협정을 지키고 있지 않다는 그간의 주장을 반복한 것이며 징용 문제를 둘러싼 한일 대립이 최근에 첨예해진 직접 원인에 제대로 주목하지 않은 것으로 평가됩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스가 관방 “한일 갈등, 전부 한국 책임”
    • 입력 2019.09.08 (13:36)
    • 수정 2019.09.08 (13:40)
    국제
스가 관방 “한일 갈등, 전부 한국 책임”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최근 한일 관계 악화가 "전부 한국에 책임이 있다"고 8일 주장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날 민영방송 TV아사히의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징용 문제는 1965년 한일 청구권 협정에 의해 해결됐다는 일본 정부의 입장을 거론하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스가 관방장관은 "일한 청구권협정은 조약이다. 조약이라는 것은 각각 나라의 행정, 입법, 사법, 재판소(법원)를 포함한 모든 국가기관이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고 산케이 신문은 전했습니다.

스가 장관의 이날 발언은 한국이 협정을 지키고 있지 않다는 그간의 주장을 반복한 것이며 징용 문제를 둘러싼 한일 대립이 최근에 첨예해진 직접 원인에 제대로 주목하지 않은 것으로 평가됩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