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징어 가공업체 질식 사고 사망자 4명으로 늘어
입력 2019.09.11 (18:05) 수정 2019.09.11 (18:09) KBS 경제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오징어 가공업체 질식 사고 사망자 4명으로 늘어
동영상영역 끝
어제 오후 경북 영덕군에서 발생한 오징어 가공업체 질식 사고 사망자가 4명으로 늘었습니다.

경북 영덕경찰서는 사고 당시 외국인 노동자 3명이 숨진 데 이어, 오늘 새벽 1시쯤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태국인 노동자 1명이 추가로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가스 성분을 의뢰하는 등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업체 관계자의 과실 여부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오징어 가공업체 질식 사고 사망자 4명으로 늘어
    • 입력 2019.09.11 (18:05)
    • 수정 2019.09.11 (18:09)
    KBS 경제타임
오징어 가공업체 질식 사고 사망자 4명으로 늘어
어제 오후 경북 영덕군에서 발생한 오징어 가공업체 질식 사고 사망자가 4명으로 늘었습니다.

경북 영덕경찰서는 사고 당시 외국인 노동자 3명이 숨진 데 이어, 오늘 새벽 1시쯤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태국인 노동자 1명이 추가로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가스 성분을 의뢰하는 등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업체 관계자의 과실 여부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