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구미 섬유공장서 불...근로자 5명 대피
입력 2019.09.13 (19:21) 지역뉴스(대구)
어제 저녁 8시 30분 쯤

구미시 공단동 국가산단의

한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공장 일부를 태우고 4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외국인 근로자 5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고,

공장 창고와 기숙사 등

2천 8백여 제곱미터가 전소돼

소방서 추산 15억 2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섬유보관 창고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끝)

 
  • 구미 섬유공장서 불...근로자 5명 대피
    • 입력 2019.09.13 (19:21)
    지역뉴스(대구)
어제 저녁 8시 30분 쯤

구미시 공단동 국가산단의

한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공장 일부를 태우고 4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외국인 근로자 5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고,

공장 창고와 기숙사 등

2천 8백여 제곱미터가 전소돼

소방서 추산 15억 2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섬유보관 창고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끝)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