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은 추석…가족과 함께 넉넉한 하루
입력 2019.09.13 (21:35) 수정 2019.09.13 (22:16) 지역뉴스(광주)
동영상영역 시작
오늘은 추석…가족과 함께 넉넉한 하루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민족의 대명절, 추석인 오늘,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 보내고 계십니까.
성묘를 하고 명절 음식을 나눠 먹으면서 마음 넉넉한 하루를 보냈을텐데요.
한가위 표정을 유승용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광주 시립묘지 주변으로 차량이 꼬리에 꼬리를 물었습니다.

오전부터 묘지마다 성묘객들의 발길이 이어집니다.

정성 들여 준비해 온 음식을 차려내고, 절을 올리며 조상의 음덕을 기립니다.

가정마다 지내는 차례 대신 친척들이 모여 단체 성묘를 하기도 합니다.

<김의수/담양군>;
"이렇게 모이면 형제간에 우애도 돈독해지고 오랜만에 조카들도 보고 참 좋습니다."

흩어져 살던 가족들이 한꺼번에 묘지를 찾는 게 쉬운 일은 아니지만 그만큼 정겨움이 묻어납니다.

<류영재/서울시>;
"명절 때가 아니면 친척들 보기가 힘들어서 명절 때 와서 같이 맛있는 음식 먹고
오늘은 날씨가 좋아서 성묘하는 데 기분 좋습니다."

명절에는 다양한 전통 놀이 체험도 빼놓을 수 없는 재미입니다.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키 큰 윷을 던지며 민속 놀이에 푹 빠졌습니다.

<이민아·정미경/광주시 북구 문흥동>;
"오랜만에 와보는데 너무 좋아요."
"문화 놀이 잘 모르는데 딸한테 배우고 있어요. 재미있고 즐겁게 놀고 있어요."

보름달처럼 넉넉하고 풍요로운 한가위,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긴 하루였습니다.

KBS뉴스 유승용입니다.
  • 오늘은 추석…가족과 함께 넉넉한 하루
    • 입력 2019.09.13 (21:35)
    • 수정 2019.09.13 (22:16)
    지역뉴스(광주)
오늘은 추석…가족과 함께 넉넉한 하루
[앵커멘트]
민족의 대명절, 추석인 오늘,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 보내고 계십니까.
성묘를 하고 명절 음식을 나눠 먹으면서 마음 넉넉한 하루를 보냈을텐데요.
한가위 표정을 유승용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광주 시립묘지 주변으로 차량이 꼬리에 꼬리를 물었습니다.

오전부터 묘지마다 성묘객들의 발길이 이어집니다.

정성 들여 준비해 온 음식을 차려내고, 절을 올리며 조상의 음덕을 기립니다.

가정마다 지내는 차례 대신 친척들이 모여 단체 성묘를 하기도 합니다.

<김의수/담양군>;
"이렇게 모이면 형제간에 우애도 돈독해지고 오랜만에 조카들도 보고 참 좋습니다."

흩어져 살던 가족들이 한꺼번에 묘지를 찾는 게 쉬운 일은 아니지만 그만큼 정겨움이 묻어납니다.

<류영재/서울시>;
"명절 때가 아니면 친척들 보기가 힘들어서 명절 때 와서 같이 맛있는 음식 먹고
오늘은 날씨가 좋아서 성묘하는 데 기분 좋습니다."

명절에는 다양한 전통 놀이 체험도 빼놓을 수 없는 재미입니다.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키 큰 윷을 던지며 민속 놀이에 푹 빠졌습니다.

<이민아·정미경/광주시 북구 문흥동>;
"오랜만에 와보는데 너무 좋아요."
"문화 놀이 잘 모르는데 딸한테 배우고 있어요. 재미있고 즐겁게 놀고 있어요."

보름달처럼 넉넉하고 풍요로운 한가위,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긴 하루였습니다.

KBS뉴스 유승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