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남행정심판위 "웅천지구 46층 건물 '반려' 정당"
입력 2019.09.13 (21:42) 뉴스9(순천)
   여수 웅천지구에 건축이 추진되던

최고 46층 높이의 '생활형 숙박시설'에 대해

여수시가 건축허가 사전승인 신청을 반려한 것은 

정당하다는 행정심판 결과가 나왔습니다.

   전라남도 행정심판위원회는

최근 해당 숙박시설의 시행사가

여수시의 처분을 취소해 달라며 낸 행정심판에서 

여수시의 행정이 적법했다며

기각 결정을 내렸습니다.

   여수시는 지난 2월

해당 시설의 사업 계획이 아파트 등 주거 지역과

30미터 이상 떨어져야 한다는 규정을 어겼다며

건축허가 사전승인 신청을 반려했으며, 

이에 대해 시행사는 여수시를 상대로

행정심판과 행정소송을 제기했습니다.
  • 전남행정심판위 "웅천지구 46층 건물 '반려' 정당"
    • 입력 2019.09.13 (21:42)
    뉴스9(순천)
   여수 웅천지구에 건축이 추진되던

최고 46층 높이의 '생활형 숙박시설'에 대해

여수시가 건축허가 사전승인 신청을 반려한 것은 

정당하다는 행정심판 결과가 나왔습니다.

   전라남도 행정심판위원회는

최근 해당 숙박시설의 시행사가

여수시의 처분을 취소해 달라며 낸 행정심판에서 

여수시의 행정이 적법했다며

기각 결정을 내렸습니다.

   여수시는 지난 2월

해당 시설의 사업 계획이 아파트 등 주거 지역과

30미터 이상 떨어져야 한다는 규정을 어겼다며

건축허가 사전승인 신청을 반려했으며, 

이에 대해 시행사는 여수시를 상대로

행정심판과 행정소송을 제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