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휴 마지막날 귀경길 일부 정체…“밤 11시 완전 해소”
입력 2019.09.15 (06:00) 수정 2019.09.15 (18:02) 사회
연휴 마지막날 귀경길 일부 정체…“밤 11시 완전 해소”
추석 연휴 마지막날인 오늘(15일) 막바지 귀경 차량이 몰리면서, 수도권 방향 일부 고속도로에서 정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오늘밤 11시를 전후해 이같은 정체는 완전 해소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상행선 정체는 밤 8시부터 점차 완화돼, 11시 이후에 완전히 해소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오후 6시 요금소를 기준으로 서울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에서 4시간 40분, 광주에서 3시간 30분, 대구에서는 3시간 50분, 대전에서는 2시간 20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도로공사는 오늘 전국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차량이 평소 주말과 비슷한 수준인 399만대 가량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 가운데 지역에서 수도권으로 향하는 차량은 48만대로, 현재까지 33만 대의 차량이 수도권에 들어온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연휴 마지막날 귀경길 일부 정체…“밤 11시 완전 해소”
    • 입력 2019.09.15 (06:00)
    • 수정 2019.09.15 (18:02)
    사회
연휴 마지막날 귀경길 일부 정체…“밤 11시 완전 해소”
추석 연휴 마지막날인 오늘(15일) 막바지 귀경 차량이 몰리면서, 수도권 방향 일부 고속도로에서 정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오늘밤 11시를 전후해 이같은 정체는 완전 해소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상행선 정체는 밤 8시부터 점차 완화돼, 11시 이후에 완전히 해소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오후 6시 요금소를 기준으로 서울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에서 4시간 40분, 광주에서 3시간 30분, 대구에서는 3시간 50분, 대전에서는 2시간 20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도로공사는 오늘 전국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차량이 평소 주말과 비슷한 수준인 399만대 가량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 가운데 지역에서 수도권으로 향하는 차량은 48만대로, 현재까지 33만 대의 차량이 수도권에 들어온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