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검찰, 조국 5촌 조카 이틀째 조사…오늘 중 구속영장 검토
입력 2019.09.15 (12:01) 수정 2019.09.15 (13:28)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검찰, 조국 5촌 조카 이틀째 조사…오늘 중 구속영장 검토
동영상영역 끝
[앵커]

조국 법무부장관의 '가족 펀드' 의혹이 불거진 뒤 해외로 출국했던 조 장관의 5촌 조카가 어제(14일) 체포되면서, 검찰 수사가 급물살을 타고 있습니다.

가족펀드 운용사의 실소유주로 의심받는 5촌 조카 조 모 씨는 의혹의 핵심 인물로 지목돼 왔는데요,

검찰이 오늘 안에 조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습니다.

김채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 새벽 인천국제공항에서 체포된 조국 장관의 5촌 조카 조 모 씨가 이틀째 검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조 씨는 지난달 중순부터 동남아 등에서 해외 도피 생활을 해오다가 검찰 압박에 괌에서 귀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조 씨는 조국 장관 '가족 펀드' 운용사인 코링크PE를 실질적으로 경영하며, 회삿돈을 빼돌린 혐의 등을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조 씨를 상대로 조 장관 배우자 정경심 교수가 사모펀드에 투자하게 된 경위를 추궁하고 있습니다.

또 사모펀드 투자자가 알면 안 되는 투자처 운영 상황을 정 교수와 공유했는지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앞서 코링크가 운용한 또 다른 펀드의 투자처, WFM 관계자들은 "조 씨가 정 교수를 직접 데리고 와 소개하고 경영에 관여했다"라고 검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체포 시한이 48시간인 점을 고려하면, 검찰은 오늘(15일) 안에 조 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보입니다.

조 씨의 구속 여부가 결정되면, 검찰은 정경심 교수를 불러 사모펀드와 관련한 투자가 적법했는지 등을 조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KBS 뉴스 김채린입니다.
  • 검찰, 조국 5촌 조카 이틀째 조사…오늘 중 구속영장 검토
    • 입력 2019.09.15 (12:01)
    • 수정 2019.09.15 (13:28)
    뉴스 12
검찰, 조국 5촌 조카 이틀째 조사…오늘 중 구속영장 검토
[앵커]

조국 법무부장관의 '가족 펀드' 의혹이 불거진 뒤 해외로 출국했던 조 장관의 5촌 조카가 어제(14일) 체포되면서, 검찰 수사가 급물살을 타고 있습니다.

가족펀드 운용사의 실소유주로 의심받는 5촌 조카 조 모 씨는 의혹의 핵심 인물로 지목돼 왔는데요,

검찰이 오늘 안에 조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습니다.

김채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 새벽 인천국제공항에서 체포된 조국 장관의 5촌 조카 조 모 씨가 이틀째 검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조 씨는 지난달 중순부터 동남아 등에서 해외 도피 생활을 해오다가 검찰 압박에 괌에서 귀국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조 씨는 조국 장관 '가족 펀드' 운용사인 코링크PE를 실질적으로 경영하며, 회삿돈을 빼돌린 혐의 등을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조 씨를 상대로 조 장관 배우자 정경심 교수가 사모펀드에 투자하게 된 경위를 추궁하고 있습니다.

또 사모펀드 투자자가 알면 안 되는 투자처 운영 상황을 정 교수와 공유했는지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앞서 코링크가 운용한 또 다른 펀드의 투자처, WFM 관계자들은 "조 씨가 정 교수를 직접 데리고 와 소개하고 경영에 관여했다"라고 검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체포 시한이 48시간인 점을 고려하면, 검찰은 오늘(15일) 안에 조 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보입니다.

조 씨의 구속 여부가 결정되면, 검찰은 정경심 교수를 불러 사모펀드와 관련한 투자가 적법했는지 등을 조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KBS 뉴스 김채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