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시각 제보 영상] 태풍 근접한 남부 지역 상황
입력 2019.09.22 (12:00) 수정 2019.09.22 (14:56)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이 시각 제보 영상] 태풍 근접한 남부 지역 상황
동영상영역 끝
태풍 `타파'가 점점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현재 제주 남서쪽 250km 해상까지 올라왔고 강풍 반경이 350km에 이르는 강한 중형급 세력을 유지하고 있는데요. 태풍의 중심축인 눈도 계속 더 뚜렷하게 발달하고 있습니다.

태풍의 방향은 동쪽으로 꺾여 조금 더 일본 쪽에 가까운 대한해협으로 통과할 것으로 보입니다. 오후 3시에 제주 남동쪽 해상을 지나겠고, 밤 10시쯤 부산과 울산을 가깝게 통과할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새벽쯤엔 독도 부근 동해상으로 진출하면서 영향권에서 점차 벗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연관기사] 이 시각 태풍 위치…최대 고비는?

태풍이 다가옴에 따라 제주, 창원 등 각지에서 시청자의 제보도 쏟아지고 있습니다. 취재진이 미처 담지 못한 각지의 생생한 상황을 제보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 영상을 제보해주신 이은복, 진우찬, 문창현, 김도현, 안기윤, 김규철 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 [이 시각 제보 영상] 태풍 근접한 남부 지역 상황
    • 입력 2019.09.22 (12:00)
    • 수정 2019.09.22 (14:56)
    케이야
[이 시각 제보 영상] 태풍 근접한 남부 지역 상황
태풍 `타파'가 점점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현재 제주 남서쪽 250km 해상까지 올라왔고 강풍 반경이 350km에 이르는 강한 중형급 세력을 유지하고 있는데요. 태풍의 중심축인 눈도 계속 더 뚜렷하게 발달하고 있습니다.

태풍의 방향은 동쪽으로 꺾여 조금 더 일본 쪽에 가까운 대한해협으로 통과할 것으로 보입니다. 오후 3시에 제주 남동쪽 해상을 지나겠고, 밤 10시쯤 부산과 울산을 가깝게 통과할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새벽쯤엔 독도 부근 동해상으로 진출하면서 영향권에서 점차 벗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연관기사] 이 시각 태풍 위치…최대 고비는?

태풍이 다가옴에 따라 제주, 창원 등 각지에서 시청자의 제보도 쏟아지고 있습니다. 취재진이 미처 담지 못한 각지의 생생한 상황을 제보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 영상을 제보해주신 이은복, 진우찬, 문창현, 김도현, 안기윤, 김규철 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