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 400여 편 결항 잇따라…미리 운항 확인해야
입력 2019.09.22 (21:30) 수정 2019.09.23 (08:4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제주 400여 편 결항 잇따라…미리 운항 확인해야
동영상영역 끝
[리포트]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 공항에서 결항이 잇따랐습니다.

제주에서는 오늘(22일) 하루에만 4백 편이 넘는 항공편이 결항됐고, 일본으로 향하는 항공편도 무더기 취소됐습니다.

국내선 운항이 많은 곳이죠, 김포공항으로 가봅니다.

정연우 기자! 공항인데, 주말 치고는 상당히 한산한 모습이네요.

[리포트]

네, 오늘(22일)이 주말 마지막날인데요.

평소 같으면, 지방에서 서울로 돌아오는 승객들, 또 서울 일정을 마치고 돌아가는 승객들로 공항이 크게 붐빌 시간대인데요.

보시는 것처럼, 탑승 수속 대기줄은 물론 공항 전체가 한산한 모습입니다.

오늘(22일) 전국 공항에서는 우리나라가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가면서부터 결항 소식이 잇따랐습니다.

제주가 시작이었는데요.

제주공항은 오늘(22일) 오전 6시반부터 12시간 가까이 모든 항공편이 결항됐습니다.

제주공항에서만 오늘(22일) 모두 4백 편 가량이 결항했습니다.

다행히 오후 7시를 기점으로 제주공항 일부 항공편 운항은 재개된 상탭니다.

태풍이 지나는 길목에 위치한 부산 경남 지역에서도 무더기 결항이 이어졌는데요.

김해공항은 오늘(22일) 하루 모두 150여 편이 결항됐고, 지금은 모든 항공편 운항이 중단됐습니다.

국내선만 끊긴 게 아닙니다.

태풍이 우리나라와 일본 사이 대한해협을 지나면서, 일본을 오가는 항공편 운항에도 차질이 빚어졌습니다.

인천공항과 김해공항에서 오늘(22일) 각각 10여 편의 일본행 항공기가 출발하지 못했습니다.

운항이 지연되거나 회항한 항공편도 있어서 실제로 운항에 차질을 빚은 항공편은 더 많았습니다.

각 항공사는 결항 정보를 예약 승객들에게 안내해 불편을 줄이고 있고, 한국공항공사 공항별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실시간 운항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김포공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제주 400여 편 결항 잇따라…미리 운항 확인해야
    • 입력 2019.09.22 (21:30)
    • 수정 2019.09.23 (08:40)
    뉴스 9
제주 400여 편 결항 잇따라…미리 운항 확인해야
[리포트]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 공항에서 결항이 잇따랐습니다.

제주에서는 오늘(22일) 하루에만 4백 편이 넘는 항공편이 결항됐고, 일본으로 향하는 항공편도 무더기 취소됐습니다.

국내선 운항이 많은 곳이죠, 김포공항으로 가봅니다.

정연우 기자! 공항인데, 주말 치고는 상당히 한산한 모습이네요.

[리포트]

네, 오늘(22일)이 주말 마지막날인데요.

평소 같으면, 지방에서 서울로 돌아오는 승객들, 또 서울 일정을 마치고 돌아가는 승객들로 공항이 크게 붐빌 시간대인데요.

보시는 것처럼, 탑승 수속 대기줄은 물론 공항 전체가 한산한 모습입니다.

오늘(22일) 전국 공항에서는 우리나라가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가면서부터 결항 소식이 잇따랐습니다.

제주가 시작이었는데요.

제주공항은 오늘(22일) 오전 6시반부터 12시간 가까이 모든 항공편이 결항됐습니다.

제주공항에서만 오늘(22일) 모두 4백 편 가량이 결항했습니다.

다행히 오후 7시를 기점으로 제주공항 일부 항공편 운항은 재개된 상탭니다.

태풍이 지나는 길목에 위치한 부산 경남 지역에서도 무더기 결항이 이어졌는데요.

김해공항은 오늘(22일) 하루 모두 150여 편이 결항됐고, 지금은 모든 항공편 운항이 중단됐습니다.

국내선만 끊긴 게 아닙니다.

태풍이 우리나라와 일본 사이 대한해협을 지나면서, 일본을 오가는 항공편 운항에도 차질이 빚어졌습니다.

인천공항과 김해공항에서 오늘(22일) 각각 10여 편의 일본행 항공기가 출발하지 못했습니다.

운항이 지연되거나 회항한 항공편도 있어서 실제로 운항에 차질을 빚은 항공편은 더 많았습니다.

각 항공사는 결항 정보를 예약 승객들에게 안내해 불편을 줄이고 있고, 한국공항공사 공항별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실시간 운항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김포공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