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아프리카돼지열병 비상
최대 양돈지역 ‘음성’ 판정에 안도…“최고 수준 방역 유지”
입력 2019.09.29 (19:01) 수정 2019.09.29 (19:09)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최대 양돈지역 ‘음성’ 판정에 안도…“최고 수준 방역 유지”
동영상영역 끝
[앵커]

돼지 50여만 마리를 사육하는 국내 최대 양돈 밀집단지 충남 홍성에서 첫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접수됐는데요.

농림축산검역본부 정밀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습니다.

방역 당국은 안도의 한숨을 내쉬면서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성용희 기자, 충남 홍성의 의심 신고는 다행히 음성으로 판정됐군요?

[리포트]

네, 오늘 오전 충남 홍성군 광천읍의 한 도축장에서 들어왔던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는 음성인 것으로 나왔습니다.

서울 이남 충청권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접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인데요.

해당 농장에서 어제 돼지 88마리를 인근 도축장으로 출하했고 오늘 오전 이 돼지 가운데 19마리가 폐사한 채로 발견됐습니다.

검사관이 폐사한 돼지를 부검한 결과 일부에서 비장이 커지는 비장종대 등 의심 증상이 확인됐습니다.

이어 농림축산검역본부가 시료를 채취해 정밀검사를 벌였고 조금 전 음성으로 최종 판정됐습니다.

확진 농장에서는 돼지 2천8백 마리를 사육하고 있고 반경 3㎞ 안에는 농장 62곳에서 8만 6천 마리를 키우고 있는데요.

충청남도는 의심 신고가 접수되자 해당 농장의 출입을 통제하고 농장주 등에 대해 이동금지 명령을 내린 뒤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긴급방역을 벌였습니다.

충청남도는 음성 판정이 내려지면서 해당 농장과 주변 농장에 대한 매몰처분 대신 폐사 원인 확인을 위한 병성감정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또 경기와 인천, 강원 등 이른바 접경지역으로의 소 반·출입까지 전면 금지하는 등 최고 수준의 방역을 이어갈 방침입니다.

KBS 뉴스 성용희입니다.
  • 최대 양돈지역 ‘음성’ 판정에 안도…“최고 수준 방역 유지”
    • 입력 2019.09.29 (19:01)
    • 수정 2019.09.29 (19:09)
    뉴스 7
최대 양돈지역 ‘음성’ 판정에 안도…“최고 수준 방역 유지”
[앵커]

돼지 50여만 마리를 사육하는 국내 최대 양돈 밀집단지 충남 홍성에서 첫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접수됐는데요.

농림축산검역본부 정밀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습니다.

방역 당국은 안도의 한숨을 내쉬면서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성용희 기자, 충남 홍성의 의심 신고는 다행히 음성으로 판정됐군요?

[리포트]

네, 오늘 오전 충남 홍성군 광천읍의 한 도축장에서 들어왔던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는 음성인 것으로 나왔습니다.

서울 이남 충청권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접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인데요.

해당 농장에서 어제 돼지 88마리를 인근 도축장으로 출하했고 오늘 오전 이 돼지 가운데 19마리가 폐사한 채로 발견됐습니다.

검사관이 폐사한 돼지를 부검한 결과 일부에서 비장이 커지는 비장종대 등 의심 증상이 확인됐습니다.

이어 농림축산검역본부가 시료를 채취해 정밀검사를 벌였고 조금 전 음성으로 최종 판정됐습니다.

확진 농장에서는 돼지 2천8백 마리를 사육하고 있고 반경 3㎞ 안에는 농장 62곳에서 8만 6천 마리를 키우고 있는데요.

충청남도는 의심 신고가 접수되자 해당 농장의 출입을 통제하고 농장주 등에 대해 이동금지 명령을 내린 뒤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긴급방역을 벌였습니다.

충청남도는 음성 판정이 내려지면서 해당 농장과 주변 농장에 대한 매몰처분 대신 폐사 원인 확인을 위한 병성감정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또 경기와 인천, 강원 등 이른바 접경지역으로의 소 반·출입까지 전면 금지하는 등 최고 수준의 방역을 이어갈 방침입니다.

KBS 뉴스 성용희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