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개혁’ 성난 함성…검찰, 당황 속 “조국 수사 원칙대로”
입력 2019.09.30 (06:03) 수정 2019.09.30 (06:3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개혁’ 성난 함성…검찰, 당황 속 “조국 수사 원칙대로”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검찰청 앞에서의 대규모 촛불 집회 만 하루만인 어제, 검찰이 공식 입장을 내놨습니다.

검찰개혁에 반대하지 않으며, 국민의 뜻을 충실히 받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것입니다.

다만, 조국 법무장관 관련 수사와 검찰개혁은 별개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조태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촛불 인파가 검찰청 앞을 가득 메운 시각, 윤석열 검찰총장을 비롯한 대검 지휘부는 출근하지 않았습니다.

예상을 뛰어넘는 집회 규모에 잠시 침묵을 지켰던 검찰은 만 하루만인 어제 입장을 내놨습니다.

윤 총장 명의의 입장문을 통해 "검찰 개혁을 위한 국민의 뜻과 국회의 결정을 충실히 받들고, 그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검찰총장 인사청문회에서부터 이런 입장을 수 차례 명확히 밝혔다"고 강조했습니다.

촛불 집회 참가자의 핵심 요구가 '검찰 개혁'인데, 여기에 반대하지 않는다는 겁니다.

[윤석열/검찰총장/지난 7월, 인사청문회 : "국회에 제출된 (검찰 개혁) 법안이나 또는 국회에서 거의 성안이 다 된 법들을, 저희가 틀린 거라는 식으로 폄훼를 한다거나 저항할 생각은 없습니다."]

다만, 조국 법무장관 수사는 수사일 뿐, 검찰 개혁과 별개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이번 수사와 검찰 개혁 문제를 연관짓는 것은 전혀 동의하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제기된 의혹을 들여다보던 중 위법 사항이 발견돼 수사하는 것 뿐, 조 장관이 추진 중인 검찰 개혁을 저지하려는 게 아니라는 겁니다.

개혁 작업과 별개로 수사는 원칙대로 진행될 것이라는 뜻입니다.

수사팀은 집회가 벌어지던 28일에 이어 어제도 출근해 수사를 이어갔습니다.

조 장관의 5촌 조카를 조사하는 등 조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교수 소환 준비에 주력했습니다.

사모펀드와 표창장 등 여러 의혹에 대한 진술과 물증을 다진 검찰은 이번 주 초 정 교수를 소환 조사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 ‘개혁’ 성난 함성…검찰, 당황 속 “조국 수사 원칙대로”
    • 입력 2019.09.30 (06:03)
    • 수정 2019.09.30 (06:36)
    뉴스광장 1부
‘개혁’ 성난 함성…검찰, 당황 속 “조국 수사 원칙대로”
[앵커]

검찰청 앞에서의 대규모 촛불 집회 만 하루만인 어제, 검찰이 공식 입장을 내놨습니다.

검찰개혁에 반대하지 않으며, 국민의 뜻을 충실히 받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것입니다.

다만, 조국 법무장관 관련 수사와 검찰개혁은 별개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조태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촛불 인파가 검찰청 앞을 가득 메운 시각, 윤석열 검찰총장을 비롯한 대검 지휘부는 출근하지 않았습니다.

예상을 뛰어넘는 집회 규모에 잠시 침묵을 지켰던 검찰은 만 하루만인 어제 입장을 내놨습니다.

윤 총장 명의의 입장문을 통해 "검찰 개혁을 위한 국민의 뜻과 국회의 결정을 충실히 받들고, 그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검찰총장 인사청문회에서부터 이런 입장을 수 차례 명확히 밝혔다"고 강조했습니다.

촛불 집회 참가자의 핵심 요구가 '검찰 개혁'인데, 여기에 반대하지 않는다는 겁니다.

[윤석열/검찰총장/지난 7월, 인사청문회 : "국회에 제출된 (검찰 개혁) 법안이나 또는 국회에서 거의 성안이 다 된 법들을, 저희가 틀린 거라는 식으로 폄훼를 한다거나 저항할 생각은 없습니다."]

다만, 조국 법무장관 수사는 수사일 뿐, 검찰 개혁과 별개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이번 수사와 검찰 개혁 문제를 연관짓는 것은 전혀 동의하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제기된 의혹을 들여다보던 중 위법 사항이 발견돼 수사하는 것 뿐, 조 장관이 추진 중인 검찰 개혁을 저지하려는 게 아니라는 겁니다.

개혁 작업과 별개로 수사는 원칙대로 진행될 것이라는 뜻입니다.

수사팀은 집회가 벌어지던 28일에 이어 어제도 출근해 수사를 이어갔습니다.

조 장관의 5촌 조카를 조사하는 등 조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교수 소환 준비에 주력했습니다.

사모펀드와 표창장 등 여러 의혹에 대한 진술과 물증을 다진 검찰은 이번 주 초 정 교수를 소환 조사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