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미탁’ 피해 영덕·울진·삼척 특별재난지역 선포
입력 2019.10.10 (19:17) 수정 2019.10.10 (19:24)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태풍 ‘미탁’ 피해 영덕·울진·삼척 특별재난지역 선포
동영상영역 끝
정부가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가 난 경북 영덕군과 울진군, 강원 삼척시 등 세 곳을 오늘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습니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면 해당 자치단체의 재정자립도에 따라 피해 복구비 가운데 지방비 부담액의 50에서 80%를 국고에서 지원합니다.

정부는 오는 17일까지 중앙재난피해 합동조사를 벌여 기준을 넘는 지역이 더 있을 경우 특별재난지역을 추가 선포할 방침입니다.
  • 태풍 ‘미탁’ 피해 영덕·울진·삼척 특별재난지역 선포
    • 입력 2019.10.10 (19:17)
    • 수정 2019.10.10 (19:24)
    뉴스 7
태풍 ‘미탁’ 피해 영덕·울진·삼척 특별재난지역 선포
정부가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가 난 경북 영덕군과 울진군, 강원 삼척시 등 세 곳을 오늘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습니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면 해당 자치단체의 재정자립도에 따라 피해 복구비 가운데 지방비 부담액의 50에서 80%를 국고에서 지원합니다.

정부는 오는 17일까지 중앙재난피해 합동조사를 벌여 기준을 넘는 지역이 더 있을 경우 특별재난지역을 추가 선포할 방침입니다.
▶ 우리동네에서 무슨일이? KBS지역뉴스 바로가기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