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아프리카돼지열병 비상
연천·철원 야생 멧돼지 ASF 양성…‘심각한 위기 상황’
입력 2019.10.12 (21:06) 수정 2019.10.13 (10: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연천·철원 야생 멧돼지 ASF 양성…‘심각한 위기 상황’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경기도 연천과 강원도 철원의 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잇따라 검출됐습니다.

비록 멧돼지이긴 하지만 강원도 지역에서 바이러스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오히려 멧돼지는 제멋대로 지역을 넘나들기 때문에 오히려 더 문젭니다.

엄진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기 연천군 하천변에서 포획된 멧돼지입니다.

비틀거리는 상태로 발견됐는데, 시료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아프리카돼지열병 양성 반응이 나왔습니다.

같은날 강원도 철원에서도 멧돼지 폐사체 4마리 중 1마리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습니다.

모두, DMZ 철책과 멀지 않은 접경 지역입입니다.

60km나 떨어진 두 지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동시에 확인됨에 따라, 바이러스가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멧돼지에 이미 광범위하게 노출되었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2일 바이러스가 처음 검출된 멧돼지 역시, 경기도 연천의 DMZ내에서 발견된 것입니다.

[박찬용/환경부 종합상황팀장 :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야생멧돼지 전체로 퍼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기 때문에 예찰과 방역 조치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환경부는 이 현상을 '심각한 위기 상황'으로 진단했습니다.

야생 멧돼지는 활동성이 강한만큼 급속도로 확산할 우려가 있기 때문입니다.

환경부는 다른 매개체에 의한 간접 전파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경계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또, 혹시라도 감염된 개체가 남쪽으로 이동하지 않도록, 접경지역 내 모든 멧돼지를 없애는 것을 목표로 포획 대책을 세우고 있습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 연천·철원 야생 멧돼지 ASF 양성…‘심각한 위기 상황’
    • 입력 2019.10.12 (21:06)
    • 수정 2019.10.13 (10:00)
    뉴스 9
연천·철원 야생 멧돼지 ASF 양성…‘심각한 위기 상황’
[앵커]

경기도 연천과 강원도 철원의 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잇따라 검출됐습니다.

비록 멧돼지이긴 하지만 강원도 지역에서 바이러스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오히려 멧돼지는 제멋대로 지역을 넘나들기 때문에 오히려 더 문젭니다.

엄진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기 연천군 하천변에서 포획된 멧돼지입니다.

비틀거리는 상태로 발견됐는데, 시료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아프리카돼지열병 양성 반응이 나왔습니다.

같은날 강원도 철원에서도 멧돼지 폐사체 4마리 중 1마리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습니다.

모두, DMZ 철책과 멀지 않은 접경 지역입입니다.

60km나 떨어진 두 지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동시에 확인됨에 따라, 바이러스가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멧돼지에 이미 광범위하게 노출되었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2일 바이러스가 처음 검출된 멧돼지 역시, 경기도 연천의 DMZ내에서 발견된 것입니다.

[박찬용/환경부 종합상황팀장 :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야생멧돼지 전체로 퍼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기 때문에 예찰과 방역 조치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환경부는 이 현상을 '심각한 위기 상황'으로 진단했습니다.

야생 멧돼지는 활동성이 강한만큼 급속도로 확산할 우려가 있기 때문입니다.

환경부는 다른 매개체에 의한 간접 전파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경계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또, 혹시라도 감염된 개체가 남쪽으로 이동하지 않도록, 접경지역 내 모든 멧돼지를 없애는 것을 목표로 포획 대책을 세우고 있습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