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말&문화] 6·25전쟁부터 대통령 탄핵까지…화폭에 새긴 격동의 현대사
입력 2019.10.12 (21:29) 수정 2019.10.12 (22:2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주말&문화] 6·25전쟁부터 대통령 탄핵까지…화폭에 새긴 격동의 현대사
동영상영역 끝
[앵커]

6.25전쟁과 세월호 참사, 그리고 대통령 탄핵까지, 우리 현대사의 극적인 장면들을 화폭에 담는 화가가 있습니다.

이념과 지역, 세대 갈등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우리 사회의 현실을 담은 작품들을 김석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한반도를 참화의 소용돌이 속으로 몰아넣은 6·25전쟁.

생사를 넘나드는 전장에서 포로로 잡힌 이들은, 전쟁이 낳은 숱한 비극을 상징하는 이미지로 화폭에 각인됩니다.

산 자는 끌려가고, 죽은 자는 말이 없습니다.

남과 북, 서구 열강의 이해관계가 난마처럼 얽혀든 6·25전쟁.

전쟁통에 태어난 화가는 그때를 기억하는 많은 사람을 만났고…

가장 끔찍했던 학살의 기억까지도 가로 10m의 장대한 화폭에 묵묵히 새겼습니다.

[서용선/서양화가 : "그림 그리는 사람으로서 더 늦기 전에 제 기억들, 또는 뉴스에서 보는 그런 감정들 그래도 좀 남기고 만들어야 되지 않을까 이런 생각을 갖게 되는 거죠."]

2014년 처음 붓을 든 이후 4년 만에 완성한 세월호.

2016년 광화문을 뒤덮은 촛불의 물결과 이듬해 봄 대통령 탄핵까지…

분단 이후 지금까지도 한국 사회를 지배하는 이념 대립과 지역, 세대 간 갈등이 한 화면에 고스란히 담겼습니다.

[서용선/서양화가 : "전쟁 이후에 우리가 지금 겪고 있는 이런 갈등도 전쟁에 의해서 지속적으로 지금도 연결돼 나가고 있다고 보는 게 제 나름의 관점이죠."]

화가가 특유의 짙은 색조와 굵은 선묘로 그려낸 우리 현대사의 결정적 장면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KBS 뉴스 김석입니다.
  • [주말&문화] 6·25전쟁부터 대통령 탄핵까지…화폭에 새긴 격동의 현대사
    • 입력 2019.10.12 (21:29)
    • 수정 2019.10.12 (22:29)
    뉴스 9
[주말&문화] 6·25전쟁부터 대통령 탄핵까지…화폭에 새긴 격동의 현대사
[앵커]

6.25전쟁과 세월호 참사, 그리고 대통령 탄핵까지, 우리 현대사의 극적인 장면들을 화폭에 담는 화가가 있습니다.

이념과 지역, 세대 갈등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우리 사회의 현실을 담은 작품들을 김석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한반도를 참화의 소용돌이 속으로 몰아넣은 6·25전쟁.

생사를 넘나드는 전장에서 포로로 잡힌 이들은, 전쟁이 낳은 숱한 비극을 상징하는 이미지로 화폭에 각인됩니다.

산 자는 끌려가고, 죽은 자는 말이 없습니다.

남과 북, 서구 열강의 이해관계가 난마처럼 얽혀든 6·25전쟁.

전쟁통에 태어난 화가는 그때를 기억하는 많은 사람을 만났고…

가장 끔찍했던 학살의 기억까지도 가로 10m의 장대한 화폭에 묵묵히 새겼습니다.

[서용선/서양화가 : "그림 그리는 사람으로서 더 늦기 전에 제 기억들, 또는 뉴스에서 보는 그런 감정들 그래도 좀 남기고 만들어야 되지 않을까 이런 생각을 갖게 되는 거죠."]

2014년 처음 붓을 든 이후 4년 만에 완성한 세월호.

2016년 광화문을 뒤덮은 촛불의 물결과 이듬해 봄 대통령 탄핵까지…

분단 이후 지금까지도 한국 사회를 지배하는 이념 대립과 지역, 세대 간 갈등이 한 화면에 고스란히 담겼습니다.

[서용선/서양화가 : "전쟁 이후에 우리가 지금 겪고 있는 이런 갈등도 전쟁에 의해서 지속적으로 지금도 연결돼 나가고 있다고 보는 게 제 나름의 관점이죠."]

화가가 특유의 짙은 색조와 굵은 선묘로 그려낸 우리 현대사의 결정적 장면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KBS 뉴스 김석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