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케냐서 급조폭발물 터져 최소 경찰관 10명 사망
입력 2019.10.13 (05:40) 수정 2019.10.13 (05:58) 국제
케냐서 급조폭발물 터져 최소 경찰관 10명 사망
아프리카 케냐의 소말리아 인근 국경지대에서 12일(현지 시각) 급조 폭발물이 터져 차량에 타고 있던 현지 경찰관 가운데 최소 10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케냐 경찰 보고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급조 폭발물과 접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 보고에서는 이슬람 극단주의 테러단체 알샤바브가 설치한 폭발물로 보인다고 평가했습니다.

케냐 경찰은 공식 성명을 통해 구체적인 사상자 숫자는 밝히지 않은 채 수명의 경찰관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케냐서 급조폭발물 터져 최소 경찰관 10명 사망
    • 입력 2019.10.13 (05:40)
    • 수정 2019.10.13 (05:58)
    국제
케냐서 급조폭발물 터져 최소 경찰관 10명 사망
아프리카 케냐의 소말리아 인근 국경지대에서 12일(현지 시각) 급조 폭발물이 터져 차량에 타고 있던 현지 경찰관 가운데 최소 10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케냐 경찰 보고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급조 폭발물과 접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 보고에서는 이슬람 극단주의 테러단체 알샤바브가 설치한 폭발물로 보인다고 평가했습니다.

케냐 경찰은 공식 성명을 통해 구체적인 사상자 숫자는 밝히지 않은 채 수명의 경찰관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