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아프리카돼지열병 비상
멧돼지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인…“위기 상황”
입력 2019.10.13 (06:04) 수정 2019.10.13 (06:4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멧돼지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인…“위기 상황”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경기도 연천과 강원도 철원지역의 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잇따라 검출됐습니다.

접경지역의 멧돼지에 이미 광범위하게 바이러스가 퍼졌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엄진아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기 연천군 하천변에서 포획된 멧돼지입니다.

비틀거리는 상태로 발견됐는데, 시료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아프리카돼지열병 양성 반응이 나왔습니다.

같은날 강원도 철원에서도 멧돼지 폐사체 4마리 중 1마리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습니다.

모두, DMZ 철책과 멀지 않은 접경 지역입입니다.

60km나 떨어진 두 지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동시에 확인됨에 따라, 바이러스가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멧돼지에 이미 광범위하게 노출되었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2일 바이러스가 처음 검출된 멧돼지 역시, 경기도 연천의 DMZ내에서 발견된 것입니다.

[박찬용/환경부 종합상황팀장 :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야생 멧돼지 전체로 퍼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기 때문에 예찰과 방역 조치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환경부는 이 현상을 '심각한 위기 상황'으로 진단했습니다.

야생 멧돼지는 활동성이 강한만큼 급속도로 확산할 우려가 있기 때문입니다.

환경부는 다른 매개체에 의한 간접 전파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경계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또, 혹시라도 감염된 개체가 남쪽으로 이동하지 않도록, 접경지역 내 모든 멧돼지를 없애는 것을 목표로 포획 대책을 세우고 있습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 멧돼지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인…“위기 상황”
    • 입력 2019.10.13 (06:04)
    • 수정 2019.10.13 (06:40)
    뉴스광장 1부
멧돼지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인…“위기 상황”
[앵커]

경기도 연천과 강원도 철원지역의 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잇따라 검출됐습니다.

접경지역의 멧돼지에 이미 광범위하게 바이러스가 퍼졌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엄진아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기 연천군 하천변에서 포획된 멧돼지입니다.

비틀거리는 상태로 발견됐는데, 시료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아프리카돼지열병 양성 반응이 나왔습니다.

같은날 강원도 철원에서도 멧돼지 폐사체 4마리 중 1마리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습니다.

모두, DMZ 철책과 멀지 않은 접경 지역입입니다.

60km나 떨어진 두 지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동시에 확인됨에 따라, 바이러스가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멧돼지에 이미 광범위하게 노출되었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2일 바이러스가 처음 검출된 멧돼지 역시, 경기도 연천의 DMZ내에서 발견된 것입니다.

[박찬용/환경부 종합상황팀장 : "접경지역에 서식하는 야생 멧돼지 전체로 퍼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기 때문에 예찰과 방역 조치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환경부는 이 현상을 '심각한 위기 상황'으로 진단했습니다.

야생 멧돼지는 활동성이 강한만큼 급속도로 확산할 우려가 있기 때문입니다.

환경부는 다른 매개체에 의한 간접 전파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경계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또, 혹시라도 감염된 개체가 남쪽으로 이동하지 않도록, 접경지역 내 모든 멧돼지를 없애는 것을 목표로 포획 대책을 세우고 있습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