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유니폼 교환에 “굳이…”(손흥민 in 평양)
입력 2019.10.17 (16:15)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유니폼 교환에 “굳이…”(손흥민 in 평양)
동영상영역 끝
영국 BBC는 이렇게 표현했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이상한 축구 경기.

지난 15일 북한 평양에서 펼쳐진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남북 전을 말이죠. 관중도 없고 생중계도 없는 비상식적인 경기였죠.

남북 전을 0대 0으로 비기고 오늘(17일) 새벽 무사귀환(?) 한 축구대표팀의 손흥민은 생애 첫 평양 원정 경기에서 많은 것을 느꼈나 봅니다.

승점 3점을 얻지 못한 것이 분명 아쉽지만 가장 큰 수확은 승점보다 '모든 선수가 부상 없이 무사히 돌아왔다는 점'이라고 말했습니다.
그 정도로 거칠었습니다.

손흥민의 담담한 표정과 다르게 입에선 '놀라운 표현'이 쏟아졌습니다.

"기억하고 싶지 않다." "심한 욕설을 많이 받았다."

으레 A매치 뒤에 기자들이 하던 질문에도 시크하게(?) 답을 받아쳤습니다.

Q. 상대 팀 에이스 (북한의 경우는 한광성) 플레이는 어땠나?
-누구요? (한광성이요) 별로 눈에 띄지 않아서.

손흥민이 평양에서 어떤 일(?)을 당했는지 그에게 직접 들어봐야겠습니다.
영상에서 확인하시죠.
  • [영상] 유니폼 교환에 “굳이…”(손흥민 in 평양)
    • 입력 2019.10.17 (16:15)
    케이야
[영상] 유니폼 교환에 “굳이…”(손흥민 in 평양)
영국 BBC는 이렇게 표현했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이상한 축구 경기.

지난 15일 북한 평양에서 펼쳐진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남북 전을 말이죠. 관중도 없고 생중계도 없는 비상식적인 경기였죠.

남북 전을 0대 0으로 비기고 오늘(17일) 새벽 무사귀환(?) 한 축구대표팀의 손흥민은 생애 첫 평양 원정 경기에서 많은 것을 느꼈나 봅니다.

승점 3점을 얻지 못한 것이 분명 아쉽지만 가장 큰 수확은 승점보다 '모든 선수가 부상 없이 무사히 돌아왔다는 점'이라고 말했습니다.
그 정도로 거칠었습니다.

손흥민의 담담한 표정과 다르게 입에선 '놀라운 표현'이 쏟아졌습니다.

"기억하고 싶지 않다." "심한 욕설을 많이 받았다."

으레 A매치 뒤에 기자들이 하던 질문에도 시크하게(?) 답을 받아쳤습니다.

Q. 상대 팀 에이스 (북한의 경우는 한광성) 플레이는 어땠나?
-누구요? (한광성이요) 별로 눈에 띄지 않아서.

손흥민이 평양에서 어떤 일(?)을 당했는지 그에게 직접 들어봐야겠습니다.
영상에서 확인하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