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폼페이오, 러시아·中 강력 비판…“자유없는 국가와 가치경쟁”
입력 2019.11.09 (00:56) 수정 2019.11.09 (09:14) 국제
폼페이오, 러시아·中 강력 비판…“자유없는 국가와 가치경쟁”
베를린 장벽 붕괴 30주년 기념일 전날인 8일(현지시간)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베를린에서 러시아와 중국이 자국민과 이웃국가의 자유를 침해한다고 강력히 비판하면서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동맹국 간에 결속을 강조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겨냥해 "동독 드레스덴에서 근무했던 전직 KGB 요원에 의해 오늘날 러시아가 이끌어지고 있는데, 러시아는 이웃 국가를 침략하고 정적들을 암살한다"고 비판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중국에 대해선 "중국 공산당은 새로운 권위주의의 비전을 만들고 있다"면서 "중국 공산당은 옛 동독과 유사하게 공포심을 주는 등의 방법과 전략으로 자국민을 압제한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폼페이오 장관은 나토를 강화해 자유주의에 대한 위협을 막아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폼페이오, 러시아·中 강력 비판…“자유없는 국가와 가치경쟁”
    • 입력 2019.11.09 (00:56)
    • 수정 2019.11.09 (09:14)
    국제
폼페이오, 러시아·中 강력 비판…“자유없는 국가와 가치경쟁”
베를린 장벽 붕괴 30주년 기념일 전날인 8일(현지시간)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베를린에서 러시아와 중국이 자국민과 이웃국가의 자유를 침해한다고 강력히 비판하면서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동맹국 간에 결속을 강조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겨냥해 "동독 드레스덴에서 근무했던 전직 KGB 요원에 의해 오늘날 러시아가 이끌어지고 있는데, 러시아는 이웃 국가를 침략하고 정적들을 암살한다"고 비판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중국에 대해선 "중국 공산당은 새로운 권위주의의 비전을 만들고 있다"면서 "중국 공산당은 옛 동독과 유사하게 공포심을 주는 등의 방법과 전략으로 자국민을 압제한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폼페이오 장관은 나토를 강화해 자유주의에 대한 위협을 막아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