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소년 수련시설 안전 '부실' 41건 적발
입력 2019.11.10 (22:59) 뉴스9(광주)
청소년 수련시설의 안전관리가

여전히 부실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라남도가

지난 8월부터

전라남도 청소년활동진흥센터와 합동으로

6개 시군의 청소년 수련시설 11곳을

점검한 결과

위법사항 41건을 적발해

해당 시군에 개선 조치를 요구했습니다.

적발된 내용은

화재 안전에 취약한

샌드위치 패널을 건축 자재로 사용하거나

불법 용도변경과 증축,

고위험 수련 활동 홍보 등이었습니다. 끝.
  • 청소년 수련시설 안전 '부실' 41건 적발
    • 입력 2019.11.10 (22:59)
    뉴스9(광주)
청소년 수련시설의 안전관리가

여전히 부실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라남도가

지난 8월부터

전라남도 청소년활동진흥센터와 합동으로

6개 시군의 청소년 수련시설 11곳을

점검한 결과

위법사항 41건을 적발해

해당 시군에 개선 조치를 요구했습니다.

적발된 내용은

화재 안전에 취약한

샌드위치 패널을 건축 자재로 사용하거나

불법 용도변경과 증축,

고위험 수련 활동 홍보 등이었습니다. 끝.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