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독일 통일 성지서 한반도 통일기원 음악회
입력 2019.11.11 (07:28) 수정 2019.11.11 (07:3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지금 세계는] 독일 통일 성지서 한반도 통일기원 음악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베를린장벽 붕괴 30주년을 맞은 독일에서 한반도 평화통일을 기원하는 음악회가 열렸습니다.

공연 장소가 30년 전 동독의 평화혁명을 태동시킨 곳이어서 의미가 더했습니다.

라이프치히에서 유광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라이프치히를 대표하는 개신교회인 성 니콜라이 교회, 청소년 합창단과 성인 오페라 합창단이 우리 말로 부르는 '고향의 봄'에 짙은 향수가 묻어납니다.

가사는 몰라도 통일을 염원하는 간절한 마음만은 관객들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과 독일 등 8개국 출신 90여 명의 음악가가 뜻을 모아 한반도 평화통일 기원 음악회를 열었습니다.

[클라우디아 슈미츠/관객 : "저도 장벽 붕괴를 겪었습니다. 독일 통일의 기운이 한국에 전해져 한국도 잘 되기를 바랍니다."]

통일부가 주최한 통일 기원 대중음악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팀은 교회 옆 광장에서 공연을 펼쳐 주목을 받았습니다.

성 니콜라이 교회를 장벽붕괴 30주년 기념 통일음악회 장소로 선택한 건 특별한 이유가 있습니다.

바로 이곳이 독일 통일의 성지로 불리고 있기 때문입니다.

동독 주민들은 1982년부터 매주 월요일마다 니콜라이 교회에 모여 촛불 기도회를 열었습니다.

1989년 10월엔 민주화 요구가 평화행진으로 결집됐고, 마침내 한 달 뒤 분단의 상징 베를린장벽이 무너졌습니다.

장벽 붕괴는 당시 독일에 살던 교민들에게도 큰 충격이자 부러움이었습니다.

[김경태/베를린 교민 : "(저도) 망치와 정을 가지고 가서 장벽을 깨뜨렸어요. 한국도 머지않아 통일이 될 수 있을까 생각했습니다."]

독일 정부는 브란덴부르문 등에서 다채로운 기념행사를 열고, 민주주의와 인권, 자유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라이프치히에서 KBS 뉴스 유광석입니다.
  • [지금 세계는] 독일 통일 성지서 한반도 통일기원 음악회
    • 입력 2019.11.11 (07:28)
    • 수정 2019.11.11 (07:35)
    뉴스광장
[지금 세계는] 독일 통일 성지서 한반도 통일기원 음악회
[앵커]

베를린장벽 붕괴 30주년을 맞은 독일에서 한반도 평화통일을 기원하는 음악회가 열렸습니다.

공연 장소가 30년 전 동독의 평화혁명을 태동시킨 곳이어서 의미가 더했습니다.

라이프치히에서 유광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라이프치히를 대표하는 개신교회인 성 니콜라이 교회, 청소년 합창단과 성인 오페라 합창단이 우리 말로 부르는 '고향의 봄'에 짙은 향수가 묻어납니다.

가사는 몰라도 통일을 염원하는 간절한 마음만은 관객들도 느낄 수 있습니다.

한국과 독일 등 8개국 출신 90여 명의 음악가가 뜻을 모아 한반도 평화통일 기원 음악회를 열었습니다.

[클라우디아 슈미츠/관객 : "저도 장벽 붕괴를 겪었습니다. 독일 통일의 기운이 한국에 전해져 한국도 잘 되기를 바랍니다."]

통일부가 주최한 통일 기원 대중음악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팀은 교회 옆 광장에서 공연을 펼쳐 주목을 받았습니다.

성 니콜라이 교회를 장벽붕괴 30주년 기념 통일음악회 장소로 선택한 건 특별한 이유가 있습니다.

바로 이곳이 독일 통일의 성지로 불리고 있기 때문입니다.

동독 주민들은 1982년부터 매주 월요일마다 니콜라이 교회에 모여 촛불 기도회를 열었습니다.

1989년 10월엔 민주화 요구가 평화행진으로 결집됐고, 마침내 한 달 뒤 분단의 상징 베를린장벽이 무너졌습니다.

장벽 붕괴는 당시 독일에 살던 교민들에게도 큰 충격이자 부러움이었습니다.

[김경태/베를린 교민 : "(저도) 망치와 정을 가지고 가서 장벽을 깨뜨렸어요. 한국도 머지않아 통일이 될 수 있을까 생각했습니다."]

독일 정부는 브란덴부르문 등에서 다채로운 기념행사를 열고, 민주주의와 인권, 자유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라이프치히에서 KBS 뉴스 유광석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