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사노위 ‘양극화 해소 워원회’ 발족…어수봉 교수, 위원장 위촉
입력 2019.11.11 (13:45) 수정 2019.11.11 (14:35) 경제
경사노위 ‘양극화 해소 워원회’ 발족…어수봉 교수, 위원장 위촉
한국 사회의 극심한 양극화 문제를 논의하는 사회적 대화가 오늘(11일) 본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

대통령 직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는 오늘 경사노위 대회의실에서 양극화 해소 방안을 논의할 의제별 위원회인 '양극화 해소와 고용 플러스 위원회'(이하 양극화 해소 위원회) 발족식을 개최했습니다.

양극화 해소 위원회는 노동시장 이중구조 해소와 대·중소기업 임금 격차 완화 방안 등을 주요 의제로 다룰 예정입니다.

위원장에는 어수봉 한국기술교육대 교수가 위촉됐습니다.

어 교수는 문재인 정부 출범 첫해인 2017년 최저임금위원장에 위촉돼 이듬해 4월까지 재직했습니다.

양극화 해소 위원회는 어 위원장 외에도 노동계 위원 4명, 경영계 위원 4명, 정부 위원 3명, 공익 위원 5명, 간사 위원 1명 등으로 구성됐습니다.

정부 위원은 기획재정부, 고용노동부, 중소벤처기업부 국장급 관료들입니다.

어 위원장은 "양극화 해소는 시급히 해결해야 하는 과제이지만, 한두 개 정책으로는 효과를 거두기 어렵다"며 "시간이 걸리더라도 차근차근 디딤돌을 놓는다는 심정으로 대화를 이끌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발족식에는 문성현 경사노위 위원장, 김주영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 위원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회장,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사노위 ‘양극화 해소 워원회’ 발족…어수봉 교수, 위원장 위촉
    • 입력 2019.11.11 (13:45)
    • 수정 2019.11.11 (14:35)
    경제
경사노위 ‘양극화 해소 워원회’ 발족…어수봉 교수, 위원장 위촉
한국 사회의 극심한 양극화 문제를 논의하는 사회적 대화가 오늘(11일) 본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

대통령 직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는 오늘 경사노위 대회의실에서 양극화 해소 방안을 논의할 의제별 위원회인 '양극화 해소와 고용 플러스 위원회'(이하 양극화 해소 위원회) 발족식을 개최했습니다.

양극화 해소 위원회는 노동시장 이중구조 해소와 대·중소기업 임금 격차 완화 방안 등을 주요 의제로 다룰 예정입니다.

위원장에는 어수봉 한국기술교육대 교수가 위촉됐습니다.

어 교수는 문재인 정부 출범 첫해인 2017년 최저임금위원장에 위촉돼 이듬해 4월까지 재직했습니다.

양극화 해소 위원회는 어 위원장 외에도 노동계 위원 4명, 경영계 위원 4명, 정부 위원 3명, 공익 위원 5명, 간사 위원 1명 등으로 구성됐습니다.

정부 위원은 기획재정부, 고용노동부, 중소벤처기업부 국장급 관료들입니다.

어 위원장은 "양극화 해소는 시급히 해결해야 하는 과제이지만, 한두 개 정책으로는 효과를 거두기 어렵다"며 "시간이 걸리더라도 차근차근 디딤돌을 놓는다는 심정으로 대화를 이끌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발족식에는 문성현 경사노위 위원장, 김주영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 위원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회장,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